ezday
조용히 손 잡아 주세요
17 네잎크로바 2022.05.21 06:33:34
조회 130 댓글 0 신고


조용히 손을 잡아 주자
위로가 난무하는 세상이다
이제는 넘쳐나는 그 위로들에게서
아무런 위로도 받을 수 없다
힘내라는 말 속에는 힘이 없고
괜찮다는 말을 아무리 들어도
좀처럼 괜찮아지지 않는다
무조건적인 희망의 말은
때때로 의도하지 않은
폭력성을 가진다
괜찮아, 할 수 있어
너는 나의 희망이야
무거운 말들은 부담이 되고
그 부담은 가장 순수한 얼굴을 하고
목을 바짝 조여온다
어쩌면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힘내라는 말이 아닌
손끝으로 전해지는
작은 온기일지도 모르겠다
가끔은 그 작은 온기가
말의 한계를 뛰어넘기도 한다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사랑의 꽃   new 도토리 0 12:46:00
생의 노래   new 도토리 6 12:44:37
연꽃의 노래   new 도토리 1 12:43:19
내 인생의 작은 교훈들   new 네잎크로바 22 10:52:45
o//˚ 이제 비 소식은 멈추어라! //˚。  file new 미림임영석 20 09:56:49
정치 관심병 환자와 훌리건은 본질적으로 다른가?   new 뚜르 14 09:26:57
먼저 주어야만 돌아오는 마음의 메아리   new 뚜르 29 09:26:53
쓸쓸한 날의 연가 - 고정희   new 뚜르 19 09:26:50
사랑의 꽃   new 도토리 57 00:39:29
잃어버린 우산  file new 하양 91 00:22:11
좋을 때  file new (1) 하양 66 00:09:45
자연을 만나라  file new (1) 하양 75 00:08:25
여름밤 (sommernacht)   new 대장장이 78 22.08.13
이렇게 생각하세요   new 그도세상김용.. 80 22.08.13
친구야 너는 아니?   new 대장장이 91 22.08.13
김혜래의 [4월에]  file 모바일등록 new (2) k하서량 206 22.08.13
투명한 잠자리 날개 갈향기!  file new 미림임영석 60 22.08.13
마음의 새   대장장이 81 22.08.13
내가 꿈꾸는 세상   (2) 뚜르 149 22.08.13
날씨와도 같은 삶 ​   (1) 뚜르 132 22.08.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