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 눈물
그도세상김용호 2022.04.27 04:08:03
조회 134 댓글 0 신고

할머니 눈물

어느 할아버지 목사님이 열심히 설교를 하고 있었다.
그런데 청중들의 반응이 도무지 시원치 않았다 더러는
졸기도 하며, 시계를 보기도 하며 , 성경책을 여기 저기
들쳐보기도 하는 둥 대부분은 딴청을 하고 있었다.
목사님은 점점 맥이 빠지기 시작했다.
그런데 문득 앞좌석을 보니 어느 할머니가 계속
눈물을 닦고 있는 것이 아닌가!
목사님은 용기를 얻어 설교를 계속해 나갔다 예배를 마친 후
목사님은 그 할머니에게 악수를 청하면서 말을 건넸다.

"할머니, 오늘 설교 말씀은 정말 할머니를 위한 말씀이었던 것 같군요
그런데 어떤 말씀이 그렇게 감동적이었나요?"
할머니는 울어서 퉁퉁 부은 눈으로 대답했다

"말씀은 잘 모르겠구요.
목사님! 며칠 전에 제가 오랫동안 키우던 염소가 죽었어요.
목사님의 수염을 보니까 자꾸만 그 염소 생각이 나서 많이 슬펐습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 자신을 칭찬하라  file new (1) 청암 137 08:08:11
사랑은 인생의 아름당ㄴ 향기   new 직은섬 103 08:01:49
봄이 오고 있다 /이지엽   new (1) 뚜르 122 06:53:14
모든 관계는 나에게 달려있다   new 뚜르 129 06:31:17
그 겨울의 끝자락에서  file new 예향도지현 97 06:29:44
천숙녀의 [달 하나]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102 23.02.05
남자는 가슴에 묻어두고 사는 게 있다   뚜르 237 23.02.05
어느 교장 선생 훈화 말씀 / ​남호섭   (2) 뚜르 157 23.02.05
노인들의 나들이   소우주 125 23.02.05
연습   직은섬 110 23.02.05
♡ 누군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file 청암 164 23.02.05
고운 머음으로 살고 싶습니다   직은섬 123 23.02.05
책 속의 한 줄/그도세상   김용호 101 23.02.05
천숙녀의 [언강]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102 23.02.04
봄이 오면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72 23.02.04
♡ 결단은 빠를수록 좋다  file 청암 210 23.02.04
봄 (입춘) /김정섭   (4) 뚜르 195 23.02.04
공원에서 만난 아저씨   (2) 뚜르 153 23.02.04
당신 이여만 함니다   직은섬 149 23.02.04
그냥 살아가요.   (1) 기분좋은날엔 164 23.02.03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