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적당한 거리
100 하양 2022.01.27 00:28:16
조회 647 댓글 0 신고

 

 

적당한 거리

 

숲의 나무들은

서로의 간격을 적당하게

유지하려 하는 습성이 있다고 해요.

 

자신에 의해 풀이나 작은 나무들이

볕을 받지 못하거나,

옆에 있는 다른 나무가 불편해 하지 않도록

적당한 거리를 유지하는 것이죠.

 

이러한 현상을

꼭대기의 수줍음이라고 부른다고 합니다.

 

물론 이 현상에는

자기 자신을 보호하려는

본능 또한 포함되어 있겠죠.

 

어찌 됐든 이러한 나무의 수줍음으로 인해

숲의 식물들은 서로의 영역을 침범하지 않고,

조화롭게 살아가는 것입니다.

 

인간관계 또한 마찬가지일 거예요.

한없이 가까워지는 것만이

관계를 지키기 위한

유일한 방법은 아닐 것입니다.

 

아니,

오히려 적당한 거리를 유지한 채

서로를 바라보는 것이야말로

깊은 관계를 유지하기 위한

더욱 현명한 방법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 정한경, ‘안녕, 소중한 사람-

1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인생 친구가 있어 좋다   new 네잎크로바 13 07:00:25
봄 날은 간다  file new 예향도지현 10 06:58:39
꿀풀(달콤한 추억의 꽃)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27 05:50:24
들길을 걸으며 드리는 기도   new 도토리 42 01:00:54
영혼을 노래하는 시   new 도토리 32 00:47:15
친정엄마  file new (1) 하양 29 00:40:34
꿈을 가진 이가 아름답다  file new (1) 하양 35 00:37:22
내 아픔 아시는 당신께  file new 하양 42 00:35:57
비움의 노래   new 도토리 27 00:31:33
벌써 두 번째 붉은 달님 얼굴  file new 미림임영석 50 22.05.19
어른   new (1) 루리의달 62 22.05.19
당신을 사랑 하는 마음 ^^♡♡   모바일등록 new 77엄지 80 22.05.19
까지도 감사   new 은꽃나무 136 22.05.19
사람의 혀   new 은꽃나무 116 22.05.19
사무침   new 은꽃나무 79 22.05.19
5월의 진한 꽃향기도~  file new 미림임영석 68 22.05.19
넉넉하게 사는 길   new 김용수 97 22.05.19
아련한 날의 그리운 추억이여~  file new 미림임영석 87 22.05.19
당신은 나의 꽃입니다   new 무극도율 78 22.05.19
해처럼, 물처럼, 바람처럼   new 무극도율 92 22.05.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