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바람이 내게 준 말
17 대장장이 2022.01.24 13:31:56
조회 183 댓글 0 신고

 

            바람이 내게 준 말 

 

                 넌 왜 

                 내가 떠난 후에야

                 인사를 하는 거니?

 

                고맙다고

                사랑한다고

                왜 제때엔 못 하고
                한발 늦게야 표현을 하는 거니?

 

                오늘도

                이끼 낀 돌층계에 앉아

                생각에 잠긴 너를 

               나는 보인단다

 

              봉숭아 꽃나무에

              물을 준는 너를

              내가 잘 익혀놓은

              동백 열매를 만지작거리며

              기뻐하는 너를

              지켜보았단다

 

             언제라도

             시를 쓰고 싶을 땐

             나를 부르렴

 

             어느 계절에나

             나는 네게 달려갈

             준비가 되어 있단다

             나의 걸음

             내게로 달려가는

             내 마음보다도  빠르단다

 

             사랑하고 싶을 땐

             나를 부르렴

 

             나는 누구 의 마음도 다치지 않으며서

             심부름 잘하는

             지혜를 지녔단다

 

             세월이 가도 늙지 않는

             젊음을 지녔단다

 

                                  ♤ 이 해 인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들길을 걸으며 드리는 기도   new 도토리 1 01:00:54
영혼을 노래하는 시   new 도토리 6 00:47:15
친정엄마  file new 하양 5 00:40:34
꿈을 가진 이가 아름답다  file new 하양 3 00:37:22
내 아픔 아시는 당신께  file new 하양 3 00:35:57
비움의 노래   new 도토리 8 00:31:33
벌써 두 번째 붉은 달님 얼굴  file new 미림임영석 34 22.05.19
어른   new (1) 루리의달 48 22.05.19
당신을 사랑 하는 마음 ^^♡♡   모바일등록 new 77엄지 64 22.05.19
까지도 감사   new 은꽃나무 122 22.05.19
사람의 혀   new 은꽃나무 103 22.05.19
사무침   new 은꽃나무 70 22.05.19
5월의 진한 꽃향기도~  file new 미림임영석 60 22.05.19
넉넉하게 사는 길   new 김용수 86 22.05.19
아련한 날의 그리운 추억이여~  file new 미림임영석 73 22.05.19
당신은 나의 꽃입니다   new 무극도율 65 22.05.19
해처럼, 물처럼, 바람처럼   new 무극도율 81 22.05.19
행복은 새를 닮았습니다   new 무극도율 66 22.05.19
나그네의 노래   new 도토리 95 22.05.19
성실함으로 자신을 평가하라   new (2) 뚜르 133 22.05.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