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슬픈 인연 모바일등록
25 가을날의동화 2022.01.24 01:55:43
조회 331 댓글 1 신고

 

 

 

 

 

단,

단 한 번의 눈 마주침으로

 

서로를 그리워하고

서로를 사랑하게 되었으니

슬픔은 시작되었습니다.

 

 

서로를 그리워하면서도

못 본체 했고,

사랑하면서도 지나쳤으니

 

서로의 가슴의 넓은 호수는

더욱 공허합니다.

 

 

자신의 초라함을 알면서도

사랑은 멈출 줄을 몰랐고

 

서로가 곁에 없음을 알면서도

눈물은 그칠 줄을 몰랐습니다.

 

 

이제,

서로가 한발씩 물러나

눈물을 흘릴 줄 압니다.

 

이들을

우린 슬픈 인연이라 합니다.

 

글/ 윤동주

8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벌써 두 번째 붉은 달님 얼굴  file new 미림임영석 33 22.05.19
어른   new (1) 루리의달 44 22.05.19
당신을 사랑 하는 마음 ^^♡♡   모바일등록 new 77엄지 61 22.05.19
까지도 감사   new 은꽃나무 122 22.05.19
사람의 혀   new 은꽃나무 101 22.05.19
사무침   new 은꽃나무 70 22.05.19
5월의 진한 꽃향기도~  file new 미림임영석 60 22.05.19
넉넉하게 사는 길   new 김용수 81 22.05.19
아련한 날의 그리운 추억이여~  file new 미림임영석 73 22.05.19
당신은 나의 꽃입니다   new 무극도율 65 22.05.19
해처럼, 물처럼, 바람처럼   new 무극도율 78 22.05.19
행복은 새를 닮았습니다   new 무극도율 66 22.05.19
나그네의 노래   new 도토리 95 22.05.19
성실함으로 자신을 평가하라   new (2) 뚜르 133 22.05.19
수달래 꽃 편지 /박종영   new 뚜르 77 22.05.19
일곱 가지 행복서비스   new 뚜르 143 22.05.19
오늘의 사진 한컷  file new 라이더카우보.. 88 22.05.19
♡ 인간은 고통 속에서 성장한다  file new (4) 청암 121 22.05.19
당신이 오늘에 차음이였으면 좋겠습니다   new 네잎크로바 90 22.05.19
그림자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40 22.05.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