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린 마음
17 네잎크로바 2022.01.20 08:40:14
조회 111 댓글 0 신고


◈ 여린 마음 ◈
자주 옷을 빨면 쉽게 해진다는 말에
빨려고 내놓은 옷을 다시 입는 남편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일어나야 할 시간인데도 곤히 자고 있는
남편을 보면서 깨울까 말까 망설이며
몇 번씩 시계를 보는 아내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꽃 한 송이 꺾어다 화병에 꽂고 싶지만
이제 막 물이 오르는 나무가 슬퍼할까
꽃만 쓰다듬다 빈손으로 돌아오는
딸아이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옷가게에 가서 어울리지 않는 옷 한번
입어보고는 그냥 나오지 못해 서성이며
머리를 긁적이는 아들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봄비에 젖어 무거워진 꽃잎이 불어오는
바람에 떨어질까 봐 물기를 조심스럽게
후후 불어 내는 소녀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사랑한다.’고 말해 버린 그 한마디
말 때문에 헤어지고 싶지만 떠나지
못한 채 약속 장소로 향하는 여인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아이의 거짓말에 회초리를 들었지만
매 맞는 아이보다 가슴이 더 아파
회초리를 내던지고 아이를 끌어안는
어머니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가볍게 업을 수 있지만 업어 주면 몸이
더 약해져 다시는 외출을 못하실까 봐,
등 굽은 어머니의 작고 힘겨운
보폭을 맞추어 걷는 아들의 마음은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펌 글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도전하는 자가 삶을 쟁취한다  file new 책속의처세 8 10:05:06
사랑하는 당신에게 드리는 글   new 네잎크로바 20 09:00:26
♡ 함부로 비난하지 마라  file new 청암 37 08:14:07
무소식이 희소식인가  file new 예향도지현 39 07:07:17
그대의 바다에서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88 01:30:33
삶을 사랑하자  file new 은꽃나무 81 00:53:44
그만 내려놓으시오   new 은꽃나무 127 00:53:40
산보길   new 은꽃나무 53 00:53:36
인생의 작은 교훈들  file new (1) 하양 96 00:19:58
다섯 가지 질문  file new (2) 하양 79 00:18:47
본질이 먼저다  file new (1) 하양 79 00:13:04
돌담에 속삭이는 햇발   new 산과들에 106 22.05.24
설야   new 산과들에 79 22.05.24
고독하다는 것은   new (1) 산과들에 81 22.05.24
여름 왔다고 알림이 메꽃  file new 미림임영석 133 22.05.24
죽은 잎사귀의 반전   뚜르 175 22.05.24
나무 그늘   (3) 뚜르 163 22.05.24
사과밭 - 이병초   (1) 뚜르 119 22.05.24
♡ 황금 열매들의 노래  file (2) 청암 145 22.05.24
남편이라는 나무   네잎크로바 99 22.05.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