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혼돈(混沌)의 세상에서
8 예향도지현 2022.01.20 07:44:16
조회 162 댓글 0 신고

 

 

혼돈(混沌)의 세상에서 / 藝香 도지현 

 

모든 것이

현실적인 경계를 잃었다

무엇이 선이고 무엇이 악인지

한꺼번에 뒤섞여 분간할 수 없다.

 

악화가 양화를 구축한다 했다

굴러온 돌이 박힌 돌을 뽑는다고 하고

뻐꾸기가 다른 둥지에 탁란한다

악화를 양화라 믿으라 하는 세상

정체성이 와르르 무너지고

도덕은 뿌리째 뽑혀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

 

너와 나를 편 가르고

내가 하면 로맨스고 남이 하면 불륜인 세상

내 편은 배 불려 주고 보호까지 하면서

네 편은 어떻게 하면 죽이는가 하는 것

 

제삼자의 입장이 되어서 보면

이전투구에 피 터지게 싸움질하니

두고 보자니 정신이 혼미해지고

혼란해서 마음 둘 곳이 없는데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그 바다에 가고 싶다  file (1) 예향도지현 66 22.05.21
조용히 손 잡아 주세요   네잎크로바 85 22.05.21
익숙해진다는 겻   대장장이 78 22.05.21
바람부는 날의 어느 것 하나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88 22.05.21
인생의 숱한 짐들 중에  file (2) 하양 202 22.05.21
마음의 인연  file (4) 하양 216 22.05.21
들길에 서서  file 하양 207 22.05.21
우리가 눈발이라면   산과들에 67 22.05.20
사랑하는 별 하나   (1) 산과들에 79 22.05.20
내 나이 스물하고 하나였을 때   산과들에 58 22.05.20
봄의 연가   대장장이 89 22.05.20
미인도  file 모바일등록 김별 97 22.05.20
저 모습   은꽃나무 72 22.05.20
멀리 멀리 떨어져 있어 보라  file 은꽃나무 125 22.05.20
바람부는 날   은꽃나무 76 22.05.20
자연 아름다운 계절의 꽃향기  file 미림임영석 98 22.05.20
벌써 시원한 곳을 찾아요!  file 미림임영석 94 22.05.20
쉿 / 황경신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09 22.05.20
오늘의 사진 한컷  file 라이더카우보.. 68 22.05.20
#책속의_한마디_불관용의_민주주의  file 책속의처세 35 22.05.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