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바람개비
16 대장장이 2022.01.13 08:47:09
조회 84 댓글 0 신고

 

                바람개비 

 

                  아버지는 바람이었다 하루 이틀도 아니고

                  연 사흘쯤 사라졌다 돌아오는 날이면

                  지하 단칸방에 날선 회오리가 일었다

                  집어 던진 세칸이 미닫이를 부쉈다

                  그때 어머닌 깨어진 어둠을글어안고

                  밤새 거친 눈물을 깁고 계셨다

 

                 아버지는 눈물이었다 시도 때도 없이

                 들판을 쏘다니다 바람에 얻어맞아

                 집으로 돌아온 날 눈물발팜이 일었다

                 기적귀에 엉켜 붙은 얼룩이 당신 몫인 양

                 구린내 나는 바람을 삶아 행구며

                 날마다 허리가 굽어가던 어머니는

                 바람을 만고 세검정 가파른 골목마다

                 새우 젓 비린내를 이고 나르면서

                 머리카락이  소금에 허옇게 절여질 즈음에야 

                 뚝하면 께어지던 미닫이문을 버리고

                 비로소 방 두 칸짜리 집을 장만했다

 

                아버지 저 세상으로 돌아가신뒤

                삼십 년이 지나도록 그 바람을 못잊어

                달빛 어른거리는 소리에도 창을 열고 

                어둠에게 안부를 묻는 어머니

                아예 뼈속에 바람을 들여놓고

                훌훌 날아갈 채비를 하고 있다,

 

                                      * 김 경 숙

 

 

3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혜래아씨(阿氏)의 아~옛날이여! [겨울 이야기]  file 모바일등록 new k하서량 2 01:41:15
적당한 거리  file new 하양 27 00:28:16
그대는 나의 전부입니다  file new (1) 하양 25 00:19:48
숲을 지나오다  file new 하양 19 00:18:07
고정관념   new 그도세상김용.. 27 22.01.26
틈이 있어야 인간적이다   new 그도세상김용.. 26 22.01.26
세상의 모든 것을 가졌지만   new 그도세상김용.. 25 22.01.26
푸른 물결 아름다운 해저  file new 미림임영석 68 22.01.26
#책속의_한마디_꿈속에서_나비가_되다  file new 책속의처세 57 22.01.26
노자의 인간관계론   new 김용수 96 22.01.26
NBA에서 가장 큰 농구 선수   new (1) 뚜르 112 22.01.26
주름잎 꽃 /백승훈   new 뚜르 91 22.01.26
우리가 잊고 사는 행복   new 뚜르 138 22.01.26
♡ 끝까지 희망을 버리지 말라  file new (1) 청암 127 22.01.26
몸 노래   new 도토리 121 22.01.26
작은 풀꽃의 노래   new 도토리 136 22.01.26
작은 베품이 큰기쁨으로   new (1) 네잎크로바 61 22.01.26
겨울 날의 思惟  file new (1) 예향도지현 86 22.01.26
태양만 떠오르면 우리는 살아갈 테니   new (1) 은꽃나무 122 22.01.26
시간을 연출하세요   new 은꽃나무 119 22.01.2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