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그대에게 보내는 12월의 편지
7 예향도지현 2021.12.08 07:14:27
조회 204 댓글 1 신고


그대에게 보내는 12월의 편지 / 藝香 도지현

 

진홍으로 물든 단풍이

하나둘 떨어지기 시작하더니

언제부터인가 나무가

앙상한 나목으로 변했습니다.

 

자식을 길러 다 떠나보낸

엄마의 모습이 저렇게 앙상할까요?

그렇게 생각하니 울 엄마가 생각나

그래서 젖가슴이 바람벽이 되었나 봐요

 

얼마 뒤엔 하얀 솜옷을 입고

포근하고 따뜻하다고 미소를 띠고

겨울의 축복에 혜택을 입고

스스로 만족하며 봄을 잉태하겠죠

 

하얀 눈이 온 세상에 내려

오염에 찌든 보기 싫은 것들을 덮어

설국으로 만들어 기쁨을 주겠죠

벌써 그대를 만난 듯 가슴이 설렙니다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지각(知覺)  file new 하양 1 00:29:17
서편에 달이  file new 하양 1 00:28:07
시를 쓴다는 일  file new 하양 2 00:24:38
이 보시게나   new 은꽃나무 3 00:02:37
각자의 삶  file new 은꽃나무 4 00:02:34
악담은 되돌아 온다   new 은꽃나무 3 00:02:31
연꽃 피는 날이면   new 산과들에 33 22.01.23
마지막 기도   new 산과들에 25 22.01.23
옛 샘   new 산과들에 30 22.01.23
[ 나는 참 행복한 사람 / 김현수]  file new (3) 마음의글 127 22.01.23
봄을 향하는 착한 기온에~  file new 미림임영석 96 22.01.23
삶이 힘들어 지처 갈때면   new (1) 네잎크로바 118 22.01.23
♡ 그리운 이름 하나  file new 청암 141 22.01.23
훌쩍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56 22.01.23
징검다리   new 도토리 81 22.01.23
진리   new 도토리 89 22.01.23
로저 워터스의 신념과 에릭 클랩톤과의 우정   new 뚜르 81 22.01.23
지금 당신이 너무나 힘들다면   new 뚜르 96 22.01.23
눈보라 - 황지우   new 뚜르 59 22.01.23
향문香紋   new 대장장이 67 22.01.2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