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코로나백신피해자 추모시 / 2021 코로나 - 안재식... 출처 시사경제신문
4 호야네집 2021.11.26 15:08:51
조회 129 댓글 0 신고

http://www.sisanews.kr/news/articleView.html?idxno=68600

 

 


2021 코로나


안재식

목련이 졌다고 합니다
벚꽃이 졌다고 합니다
라일락도 졌다고 합니다
순식간에 향기도 없이
파르르 파르르
꽃들이 졌다고 합니다

코로나로 지고
백신 주사로 지고
인과성 없다, 기저질환 때문이다
순식간에 짐승처럼
화르르 화르르
그들이 졌다고 합니다

세월호 아이들도 꽃이요
코로나 어른들도 꽃이거늘
한평생을 인정받지 못하고
슬퍼할 겨를도 없이
코로나 불길 속으로
그들이 사라지고 있습니다

내가 질까 두려워서
타인에게 피해줄까 두려워서
몸을 사리고 사리느라
꽃 피고 꽃 지는 줄도 몰랐습니다

그렇게 그렇게
너와 나의 봄이,
우리들의 봄이 지고 말았습니다
핑계만 가득 남기고…

 

 

 

-시사경제신문 "오늘을 여는 시" ㅡ 2021.8.31일자 보도/ 코로나 백신 피해자 추모시

2021 코로나 백신 피해자 추모시 시인의 시작노트


코로나19로 세상을 떠난 피해자 분들ᆢ
백신 부작용으로 세상을 떠난 피해자 분들..
코로나 죽음이라고 수의로 갈아입지도 못하고,
가족들과 마지막 인사도 나누지 못한 채,
외롭게 불길로 들어가신 그분들의 영혼은
어디에서 위로를 받아야 할까요?

부지불식간에 사라져간 피해자분들을

추모하면서
이 시를 바칩니다.

시대를 쓰는 일이

나의 소명이고 시인의 사명입니다.
너무나 두렵고 무서운 시절을 함께하고 있는 우리들...

코로나가 앗아간 생명...
특히 연세 높은 어른들의 죽음이 많습니다.
가족들은 손 한 번 못 잡아보고 이별을 한다고 합니다.

고인에게도 불행이고, 유족들에게는 상처로 남습니다.

봄꽃처럼 져버린 피해자분들의 죽음이

너무나 비참하고 슬픈 일이라 가슴이 먹먹하게 눈물로 차오릅니다.

그러나 국가적, 사회적 분위기는 다른 것 같아서...더 속이 쓰라립니다.
살아있는 우리님들도 건강 잘 챙기고, 코로나 시기 잘 이겨내시길 바랍니다.




안재식 시인은, 현재 한국문인협회 편집위원 및 중랑문학대학, 소정문학동인에서 문학강의를 하고 있다

#코로나19피해자추모시 #코로나백신피해자추모시 #코로나사망 #코로나슬픔 #코로나백신접종 #코로나장례 #코로나위로#코로나촛불 #코로나봄 #봄 #꽃 #어른도꽃이다 #코로나임

 
4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new 산과들에 0 13:24:43
세월아 너만 가고 나를두고 가거라   new 네잎크로바 36 10:42:09
♡ 마음의 힘  file new 청암 62 10:01:35
12월은 성탄의 불빛 트리  file new 미림임영석 40 08:48:45
생을 다하는 그 날까지  file new 하양 98 01:35:18
피스타치오  file new (1) 하양 82 01:31:06
오늘의 일기  file new (1) 하양 104 01:25:28
서글픈 나이   new 은꽃나무 127 21.12.04
사랑의 거리   new 은꽃나무 122 21.12.04
미움도 태우고   new 은꽃나무 101 21.12.04
이재무의 [테니스 치는 여자]  file 모바일등록 new (3) k하서량 145 21.12.04
관계(關係)의 소중함   new (2) 뚜르 149 21.12.04
기적이란 걸 팔지 않는단다   new 뚜르 89 21.12.04
큰일이다 - 이상국   new 뚜르 88 21.12.04
♡ 행복은 어디에 있는가  file new (2) 청암 127 21.12.04
헐벗은 나목 쓸쓸한 계절  file 미림임영석 107 21.12.04
시인 임감송의''세상에는''  file 모바일등록 김하운 91 21.12.04
내가 당신을 사항 하게 되거든   (1) 네잎크로바 107 21.12.04
만추晩秋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67 21.12.04
아버지의 거울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183 21.12.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