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존재의 의미
15 관심글쓰니 2021.11.26 10:13:56
조회 312 댓글 10 신고

존재의 의미



1954년에 아카데미상을 수상한 <길>이라는
이탈리아 영화가 있습니다.
그 영화의 여주인공 제르소미나는
좀 바보스러웠습니다.

남자 주인공 잠파노에게 

제르소미나는 끌려다닙니다.
제르소미나는 자신의 존재 가치를
인정하지 않는 사람이었습니다.
잠파노에게 끌려다니면서도

바로 거기서 살 맛을 느끼면서 지냈습니다.

어느 날, 잠파노가 오가다가 만난
동업자 비슷한 마르코라는 친구와 싸우게 되었습니다.
잠파노가 싸워서 마르코를 두들겨 팼는데
그것이 경찰에 들켜서 잠파노는 유치장에 갇히게 되었습니다.

제르소미나는 자기가 매달려 있던
그 사람이 갑자기 유치장에 갇히게 되니까
자기의 존재 의미를 더욱 찾지 못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래서 '내가 왜 살아야 되는가' 하는
의미를 발견하지 못하고 실의에 빠져 버립니다.

그것을 보고 마르코가 제르소미나에게 말합니다.
 

"네 인생에도 의미가 있어, 의미가 있어야 돼!
이 돌멩이에도 의미가 있어!"

제르소미나가 무슨 의미냐고 물으니까
그가 다시 말합니다.

"무슨 의미인지는 몰라.
그렇지만 무슨 의미든지 있어야 돼!
만일 이 돌멩이에 의미가 없으면,
이 세상 모든 것에도 의미가 없어!"


처음 이 영화를 보고서 그 대목에서 느꼈던
인상이 깊게 남아있습니다.
깊은 뜻을 가졌고 그 말이 맞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그렇습니다.

이 세상의 모든 사물에는 의미가 있습니다.
살아 있는 것 뿐만 아니라 무생물에게도
그 존재의 의미가 있습니다.

성경에 보면,
갈대 하나하나에도 그 존재의 의미를
부여하고 있습니다.
하물며 인간에게 있어 그 삶, 그 존재의
의미가 없을 수는 없는 것입니다. 

그런데 그 의미는 찾아 나서지 않으면
찾아지지 않습니다.
제르소미나는 그것을 찾아 나서지
않았던 것입니다. 남에게 얹혀서
삶의 의미 같은 것은 생각지도 않고
살아 왔던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우리도 그런 삶을
살고 있을 수도 있는 것입니다.
그것은 주체적으로 사는 삶이 아니라,
끌려서 객체가 되어 사는 삶인 것입니다

 

김수환 추기경님 잠언집에서 

9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시인 임감송의 장기판  file 모바일등록 new 김하운 10 12:53:39
찾아온 겨울의 진객 백조  file new 미림임영석 31 11:06:31
인생의 숙제   new 도토리 45 09:52:59
뱃사공의 기도 / 정연복   new 도토리 22 09:51:48
12월의 노래   new 도토리 47 09:50:15
나무의 성장통   new 김용수 52 08:33:55
♡ 기쁨은 장소가 없습니다  file new 청암 91 08:14:52
12월의 기도 /청초 이응윤   new 뚜르 109 08:13:42
팔베개 - 홍해리   new 뚜르 76 08:09:04
어릴 적 신발   new 뚜르 87 08:08:46
겨울 사랑  file new 예향도지현 84 07:48:57
마음속 도화지   new 네잎크로바 58 07:16:10
꽃 무릇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36 06:33:53
12월의 시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56 01:10:25
사는 일이 쓸쓸할 때  file new 하양 152 00:34:00
사랑  file new (2) 하양 95 00:31:14
기울어가는 부양  file new 하양 84 00:27:49
그럴 일은 없겠지만   new (1) 은꽃나무 66 00:24:48
굴뚝집   new 은꽃나무 45 00:24:46
겨울 채비   new 은꽃나무 71 00:24:4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