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이들을 위한 기도
55 산과들에 2021.10.22 19:43:37
조회 143 댓글 1 신고

당신이 이 세상을 있게 한 것처럼

아이들이 나를 그처럼 있게 해주소서

불러 있게 하지 마시고

내가 먼저 찾아가 아이들 앞에

겸허히 서게 해주소서

열을 가르채려는 욕심보다

하나를 바르게 가르치는 소박함을

알게 하소서

위선으로 아름답기 보다는

진실로써 피 흘리길 차리리 바라오며

아이들의 앞에 서는 자 되기보다

아이들의 뒤에 서는 자 되기를

바라나이다

당신에게 바치는 기도보다도

아이들에게 바치는 사랑이 더 크게 해주시고

소리로 요란하지 않고

마음으로 말하는 법을 깨우쳐주소서

당신이 비를 내리는 일처럼

곷밭에 물을 주는 마음을 일러주시고

아이들의 이름을 꽃처럼 가꾸는 기쁨을

남몰래 키워 가는 비밀 하나늘

끝내 지키도록 해주소서

흙먼지로 돌아가는 날가지

그들을 결코 배반하지 않게 해주시고

그리고 마침내 다시 돌아와

그들 곁에 순한 바람으로

머물게 하서서

저 들판에 나무가 자라는 것처럼

우리 또한 착하고 바르게 살고자 할 뿐입니다

저 들판에 바람이 그치지 않는 것처럼

우리 또한 우리들의 믿음을 지키고자 할 뿐입니다

 

-김시천-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코로나 백신 유가족 눈물 닦아줄 수는 없을까?   new 뚜르 47 08:48:43
스위치를 내린 사과밭   new 뚜르 47 08:48:39
어떤 시인 /김해자   new 뚜르 46 08:48:35
네 종류의 친구   new 네잎크로바 32 08:19:10
십이월에는 친구야   new 은꽃나무 23 07:56:47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일이란 것이   new 은꽃나무 18 07:56:44
새들의 언어  file new 은꽃나무 20 07:56:42
겨울을 건너는 강  file new 예향도지현 28 07:08:19
고요한 달밤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82 01:20:24
가령과 설령  file new (1) 하양 80 00:35:41
새로움을 위한 시간  file new 하양 72 00:33:37
참 따뜻한 주머니  file new 하양 68 00:32:04
새로운 높이뛰기의 시작   new (1) 김용수 84 21.12.06
어디로?   new 산과들에 75 21.12.06
너와집 한 채   new (1) 산과들에 77 21.12.06
겨울-나무로부터 봄-나무에로   new (2) 산과들에 64 21.12.06
먹기 싫어~~힝   new 붕어 68 21.12.06
기형도의 [안개]  file 모바일등록 new (3) k하서량 119 21.12.06
12월은 어쩐지 쓸쓸한 계절  file new 미림임영석 95 21.12.06
겨울나무   new 도토리 91 21.12.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