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느티나무 / 천숙녀
8 독도시인 2021.10.22 04:59:44
조회 96 댓글 0 신고



 

느티나무 / 천숙녀


오금한번 펴지 못해 충혈 된 눈 못 감아도
고비마다 불던 돌풍 맨몸으로 부딪히며
잎가지 넉넉히 피워 우화등선羽化登仙 꿈 키웠다

여름날엔 피서처 되어 딛는 걸음 주물리고
벼랑 끝에 와 있어도 낙원의 꿈 영글도록
그 자리 몫이지 싶어 여태껏 버티고서

멎은 숨 안으로 쉬며 눈 감아도 보이는지
문 밖에서 앓는 세상 청대 같은 심경心鏡으로
몰골이 누렇게 떠도 혼魂 살라 불 지핀다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아픔의 부케   new 대장장이 55 17:30:53
부부 관계 유감   new 은꽃나무 56 15:57:22
찔레   new 은꽃나무 48 15:57:19
잠시 머무는 세상에서   new 은꽃나무 59 15:57:16
산다는것은 길을 가는것   new 네잎크로바 74 12:34:02
손흥민 역사 이룬 날, 되새기는 축구 명언들   new 뚜르 55 12:31:02
다시 한번 도전하는 마음으로   new (1) 뚜르 74 12:30:58
내 인생의 또 다른 계획서   new 뚜르 61 12:30:54
사랑도 나무처럼   new 대장장이 61 11:51:37
5월도 이제 안녕이라네!  file new 미림임영석 44 11:49:24
삶이 무엇이냐고 묻는 너에게   new (1) 대장장이 62 10:48:40
♡ 마음을 바로 잡는 글  file new (4) 청암 152 08:30:27
눈물은 왜 동그란가   new 도토리 102 01:06:33
수평선   new 도토리 105 01:05:19
느리게   new 도토리 112 01:04:07
힘든 순간  file new (2) 하양 194 00:30:17
서로를 이해하기 위해  file new (1) 하양 185 00:29:13
행복을 내에서 줍다  file new 하양 176 00:26:44
나비   new 산과들에 120 22.05.28
그리움   new 산과들에 87 22.05.2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