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처음 손을 잡았던 날
29 무극도율 2021.10.16 04:57:53
조회 156 댓글 1 신고
처음 손을 잡았던 날


손을 잡는다는 것.
나 정말 그 사람을 좋아하는 건지 잘 모르겠어.
그걸 어떻게 알 수 있을까?
동갑내기 친구가 물었다.
서른한 살이나 먹고 아직도 그걸 모르냐고 타박하면서
대답을 해주려다가 나도 말문이 막혔다. 
한참을 고민하다가 그 친구에게 이렇게 말했다.
네가 오늘처럼 추운 겨울날 그 사람이랑 카페에 가서 커피를 마시고 있어. 
그 사람이 따뜻한 커피 잔을 두 손으로 감싸고 손을 녹이고 있네. 
근데 자꾸 그 손에 눈이 가고, 그 손등 위에 네 손을 포개
감싸주고 싶다면 그 사람을 좋아하고 있다는 증거 아닐까?
그게 다야?
응, 그게 다야.
첫사랑과 처음으로 손잡던 날을 잊어버린 사람이 몇이나 될까.


- 좋은비의《서른의 연애》중에서-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창문을 조금 열어 두겠습니다  file new 예향도지현 2 07:11:21
그 겨울의 신작로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6 01:50:26
사랑 그 몹쓸 병  file new 하양 55 00:12:02
선택은 네가 하는 거야  file new 하양 61 00:10:27
인생은 비워가는 것  file new 하양 59 00:08:28
능률의 비결   new 김용수 62 22.01.18
용서   new 도토리 37 22.01.18
이슬과 눈물   new 도토리 33 22.01.18
이불   new 도토리 28 22.01.18
어머니께   new 산과들에 46 22.01.18
너는 바보다   new 산과들에 58 22.01.18
연인   new 산과들에 52 22.01.18
생각이 그 사람의 인품이다   new 은꽃나무 73 22.01.18
사랑은 이런겁니다   new 은꽃나무 60 22.01.18
길에 뒹구는 저 작은 돌   new 은꽃나무 55 22.01.18
나를 기다리고 있는 당신..   모바일등록 new 77엄지 72 22.01.18
시인 김남열의 네컷만화''개똥''  file 모바일등록 new 김하운 42 22.01.18
♡ 사랑의 독  file new (1) 청암 77 22.01.18
빗속을 걷다 / 이용채   new 빈마음1 49 22.01.18
바다가 그리운 날이면~  file new 미림임영석 66 22.01.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