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자신의 일에 머물기
100 하양 2021.10.16 00:20:01
조회 1,010 댓글 4 신고

 

 

자신의 일에 머물기

 

나는 온 우주에서 세 가지 일만을 봅니다.

나의 일, 남의 일, 신의 일.

(내게는 이라는 말이 현실을 뜻합니다.

현실은 신입니다. 현실이 다스리기 때문입니다.

나는 나의 통제, 당신의 통제,

모든 사람의 통제를 벗어나는 일은 무엇이든

신의 일이라고 부릅니다.)

 

우리가 스트레스를 받는 까닭은

대부분 마음으로 자기의 일을 벗어나

다른 곳에서 살기 때문입니다.

너는 직장을 구해야 해,

네가 행복하기를 바래,

너는 시간에 맞춰 와야 해,

너는 건강해야 해라고 생각할 때,

나는 남의 일에 간섭하고 있습니다.

 

지진, 홍수, 전쟁 혹은 내가 언제 죽을 것인지에 대해

걱정하고 있다면, 나는 신의 일에 간섭하고 있습니다.

 

내가 마음으로 남의 일이나 신의 일에 간섭하고 있을 때

분리가 일어납니다.

나는 이 사실을 1986년에 깨달았습니다.

 

내가 마음으로 어머니의 일에 - 예를 들어

어머니는 나를 이해해야 해와 같은 생각으로 - 간섭할 때

나는 즉시 외로움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고통이나 외로움을 느꼈을 때는

늘 다른 사람의 일에 간섭하고 있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만일 당신이 당신의 삶을 살고 있고

나도 마음으로 당신의 삶을 살고 있다면,

여기에 있는 나의 삶은 누가 살까요?

우리는 둘 다 거기에 있습니다.

 

마음으로 남의 일에 간섭할 때

나는 내 삶을 살고 있지 않습니다.

나 자신에게서 분리되어 있습니다.

그러면서도 삶이 왜 뜻대로 풀리지 않는지 의아해합니다.

 

무엇이 다른 사람에게 최선인지 안다고 생각하는 결과는

긴장과 걱정, 두려움입니다.

 

나는 내게 무엇이 옳은지 알고 있는가?

내가 생각할 일은 이것뿐입니다.

먼저 이 문제를 해결합시다.

남을 위해 남의 문제를 해결하려고 애쓰기 전에...

 

세 가지 일을 충분히 이해하고 자기의 일에 머무른다면

삶은 이제껏 상상하지 못한 방식으로 자유로워질 것입니다.

 

혹시 이 다음에 스트레스나 불편한 마음이 느껴지거든,

지금 마음으로 누구의 일에 간섭하고 있는지 자신에게 물어보세요.

웃음을 터뜨릴 수도 있습니다.

 

당신은 그 질문을 통해서 자신에게로 돌아올 수 있습니다.

또 이제껏 진정으로 현존한 적이 없음을,

마음으로 남의 일을 하며 살았음을 깨달을 수 있습니다.

남의 일에 간섭하고 있음을 알아차리면,

자기의 아름다운 자아로 돌아올 수 있습니다.

 

한동안 이렇게 실천해 보면,

당신이 해야 할 일은 아무것도 없으며

당신의 삶은 스스로 완벽하게

돌아가고 있음을 알게 될 것입니다.

 

- 바이런 케이티, ‘네 가지 질문-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술잔을 들며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51 01:20:20
인생이란  file new (1) 하양 50 00:30:54
우정은  file new 하양 36 00:29:20
내 안의 행복  file new (1) 하양 52 00:27:59
외로울 때는 외로워하자   new 은꽃나무 37 00:04:20
곁에두어야 할 사람   new 은꽃나무 43 00:04:15
인생의 주소   new 은꽃나무 33 00:04:09
송년의 기도  file 모바일등록 new (1) 블루아이스 85 21.12.07
수묵정원9--번짐   new 산과들에 50 21.12.07
상한 영혼을 위하여   new (1) 산과들에 64 21.12.07
나그네   new 산과들에 62 21.12.07
19세기 수상교통의 혁명   new 김용수 53 21.12.07
♡ 상대를 섣불리 판단하지 마라  file new (3) 청암 124 21.12.07
이성택의 [사람들아]  file 모바일등록 new (3) k하서량 139 21.12.07
#책속의_한마디_성격에도_건강이_있다?  file new 책속의처세 69 21.12.07
마지막 잎새 가을 뒷모습  file new 미림임영석 79 21.12.07
가을 뒷모습 멋진 겨울경  file new 미림임영석 76 21.12.07
시인 김남열의 ''님 발소리''  file 모바일등록 new 김하운 71 21.12.07
시인 임감송의 ''기차가 달려간다.''  file 모바일등록 new 김하운 51 21.12.07
묵언의 터널   new (1) 무극도율 89 21.12.0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