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사랑과 감동
15 관심글쓰니 2021.10.15 22:21:43
조회 201 댓글 4 신고

사랑과 감동을 주는 글

 

사랑해 를 천만번 말해도 

사랑함 을 느끼게 해주는 한번이 감동이고 

 

미안해 의 습관성 멘트보다 

고마워 의 따뜻한 한마디가 깊이있고 

 

어디아파 를 여러번 물어도 

병원가자 로 당장 일어섬이 낫고 

 

앞으로 잘할께 로 호들갑은

나한테 기대렴 의 과묵함보다 못하고 

 

바빠 나중에 전화할께 의 솔직함 보다 

미안해 끝나고 만나자 의 성실함이 기쁘고 

 

내일 자기 뭐할거야 의 애매함보다 

우리 기념일야 의 확실함이 센스있고 

 

너무보고싶어 의 식상함보다 

나와 집앞이야 의 상큼함이 진취적이고 

 

이렇쿵 저렇쿵 의 수다도 좋지만 

그랬어 저랬어 의 맞장구가 흥을 돋고 


역시나 명품이야 의 허울 보다는 

당신이 명품이야 의 진심이 진국이고  

 

친구야 나야 의 단답형 보다 

오늘만 이야 의 이해형이 러블리하고  

 

어디서 뭐해 의 의심보다 

밥먹고 일해 의 믿음이 힘을 주고  

 

너는 항상 그래왔어 의 잔소리 보다 

혹시 무슨 고민있니 의 관심이 맘을 열고  

 

나한테 해준게 뭐있어 의 책망보다 

나에겐 니가 선물이야 의 격려가 정답고  

 

그리고 

 

변한거니 의 찌질함 보다 

행복해라 의 담대함이 쿨하다 

 

- 읽으면 좋은 글 중에서 -

 

5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루시아 설순복의 [흐르는 것은 강물이 아니고 세월인 것을... ..  file 모바일등록 (4) k하서량 601 21.12.03
시인 임감송의 ''병원''  file 모바일등록 김하운 184 21.12.03
나의 고래를 위하여   (1) 대장장이 100 21.12.03
작은 습관이 큰 변화로!   (2) 김용수 190 21.12.03
사랑해요 라고 말할수 있는 행복   (1) 네잎크로바 174 21.12.03
최대 실수는?   (2) 뚜르 206 21.12.03
살아가는 동안 내가 해야할 60가지   (6) 뚜르 269 21.12.03
반려 /김지녀   뚜르 135 21.12.03
친구를 그리며   대장장이 138 21.12.03
♡ 겨울 바다의 슬픔  file (6) 청암 170 21.12.03
삐삐용   대장장이 61 21.12.03
겨울바다의 독백  file (1) 예향도지현 124 21.12.03
그대는 다가갈 수 없는 그리움입니다   (1) 대장장이 138 21.12.03
위로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207 21.12.03
한잔   (1) 도토리 167 21.12.03
마음의 일   도토리 180 21.12.03
사랑의 달인   도토리 188 21.12.03
난 믿는다  file (2) 하양 227 21.12.03
당신은 마치 외로운 새 같다  file 하양 223 21.12.03
당신은 충분했다  file (8) 하양 360 21.12.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