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경청의 힘
100 뚜르 2021.10.15 10:17:16
조회 221 댓글 4 신고




제임스 버릴 엔젤은 1871년부터 1909년까지
38년간 미국 미시간 대학의 총장을 지냈습니다.
보통 대학의 총장 자리는 상황에 따라 민감한 자리이며,
압력 또한 많이 받는 곳이기 때문에 오랜 기간
유임하는 것이 매우 힘든 자리입니다.

그러나 엔젤은 직원들과 학생들의
요구사항을 잘 조율시켰고, 모두를 만족시키며
학교를 운영했습니다.

그가 총장 자리에서 물러나기로 했을 때
기자들이 몰려와서 그토록 궁금했던
질문을 던졌습니다.

"총장 자리는 명예롭지만 그만큼 지키기가
어려운 자리인데 오랫동안 유임을 하실 수 있었던
비결이 무엇입니까?"

그러자 엔젤이 대답했습니다.

"주변 사람들에게 나팔보다 안테나를
더 높이 세웠던 것이 비결입니다."

말하기보다 듣기를 더 중요하게 생각하라는 뜻으로
아랫사람에게 나팔처럼 계속 떠드는 것보다는
안테나가 전파를 잘 잡아내는 것처럼,
사람들의 의견을 잘 경청하는 것이
유임의 비결이었던 것입니다.

그의 이런 경청 습관은 아들에게도 이어져
그의 아들도 훗날 예일대학의 총장을 맡게 되었고
16년간 유임을 하며 많은 사람들의
존경을 받았습니다.





올바른 경청이란 무조건적인 수용을 의미하는 것이 아닙니다.
상대방의 말을 잘 들은 후 좋은 의견은 잘 받아들이고,
나쁜 의견은 그것이 왜 나쁜지 상대에게 이야기하고,
서로 조율하는 것이 훌륭한 경청의 자세입니다.

많은 이들에게 존경받는 명예로운 사람은
어떤 일을 할 때 독단적으로 결정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그들은 오히려 안테나처럼 타인의 의견을
존중하고 수용하며, 조율하는 올바른 경청의
자세를 취하기 때문에 바른 판단과
결정을 내릴 수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남의 말을 경청하라.
귀가 화근이 되는 경우는 없다.
- 프랭크 타이거 -

 

<따뜻한 하루>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섬진강1   new 산과들에 13 19:19:19
눈물   new 산과들에 18 19:13:18
울음이 타는 가을 강   new 산과들에 14 19:10:57
칼릴 지브란의 [살아남아 고뇌(苦惱)하는 이를 위하여]  file 모바일등록 new (1) k하서량 64 16:03:27
생각이 삶을 창조한다   new 김용수 83 15:23:40
바,다시인의 고백   new 대장장이 44 13:44:44
10%의 사랑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87 13:20:27
가거라 불안 초조 코로나19  file new (1) 미림임영석 77 11:35:01
새로운 변화를 위해 필요한 것   new (1) 뚜르 171 09:20:46
꽃양배추 /백승훈   new (1) 뚜르 128 09:20:42
스스로가 원하는 목표를 세워라   new (2) 뚜르 128 09:20:35
사람과 함께 이 길을 걸었네   new 대장장이 134 08:53:39
인생이 아름다운 이유   new 네잎크로바 131 08:18:30
♡ 우리에게 속한 전부  file new (2) 청암 98 08:07:39
불길처럼 솟아오르는 사랑   new (1) 대장장이 94 07:45:21
그대에게 보내는 12월의 편지   new (1) 예향도지현 94 07:14:27
술잔을 들며  file 모바일등록 new (3) 가을날의동화 164 01:20:20
인생이란  file new (3) 하양 178 00:30:54
우정은  file new 하양 104 00:29:20
내 안의 행복  file new (1) 하양 159 00:27:5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