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그립다 / 천숙녀
7 독도시인 2021.10.15 06:02:49
조회 135 댓글 0 신고

 



그립다 / 천숙녀


아버지는 담뱃대에 왕골을 집어넣고
시꺼먼 댓진을 조심조심 빼내시고
뻥 뚫린
새 길 따라서
가을볕 흘러들어

댓돌위에 가지런한 검정고무신 한 켤레
잠시마실 가셨는지 세상 길 떠났는지
험한 길
헤쳐 오느라
지워진 무명상표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 감동은 한마디로 충분하다  file new 청암 13 09:03:59
좋은 날이 오면   new 대장장이 9 08:51:34
아버지의 나이   new 무심함 19 08:04:03
조용한 일   new 무심함 13 08:01:03
우정(友情)   new 무심함 12 07:50:41
해가 산마루에 저물어도   new 대장장이 10 07:48:54
어제는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10 07:36:37
행복의 기준이 같은 사람  file new (2) 하양 82 00:25:36
고난  file new (1) 하양 59 00:24:35
마음을 연주할 수 있다면  file new (1) 하양 64 00:22:19
조그만 친절   new 산과들에 56 21.11.27
  new (1) 산과들에 42 21.11.27
생각 속에   new (1) 산과들에 72 21.11.27
무서운 시간   new (2) 무심함 73 21.11.27
우정   new 무심함 71 21.11.27
안도현의 [전전긍긍]  file 모바일등록 new (2) k하서량 108 21.11.27
웃는 법   new (1) 대장장이 97 21.11.27
떨어진 낙엽 잎에 서리꽃!  file new 미림임영석 84 21.11.27
가을이 오면   new 대장장이 55 21.11.27
지금이 그때다   new (7) 관심글쓰니 142 21.11.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