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처럼 살다간 고혼의 바람처럼
100 하양 2021.10.12 00:27:09
조회 955 댓글 2 신고

 

 

시처럼 살다간 고혼의 바람처럼

 

가을 햇살과 어우러진

풀꽃들이 눈을 비비며

기지개를 켜고

잎사귀에 맺힌 이슬을 깨우는

고즈넉한 이른 아침의 풍경소리

 

때론 우리의 삶이 둔탁하더라도

마주 서기를 두려워하지 말고

소리 없이 짓이기는

무거운 발걸음일지라도

 

세상의 탐욕과 번뇌를 깨트리는

목탁 소리에 심신의 고달픔을 씻어내듯

누군가를 위해

기도하고 사랑하고

첨예하지 않는 고혼의 바람처럼

 

시처럼, 꽃잎처럼, 낙엽처럼

아름다운 하모니에 이끌려

내 영혼이 일탈을 꿈꾸더라도

행복한 삶을 빚으며

참빗같이 곱게 빗어 내린

정갈한 마음으로 빚어

 

커피 한 잔의 향기에 반하는

심술 난 바람 낙엽 떨구어

가을 그리움 가득 채운

커피향기마저 내 것이 아닌 듯

바람이 마시고 달아나 버리는 가을

 

소소한 모든 것들이 내 것이 아닌 듯

허무하게 떨어져 발등을 간지럽히는

낙엽들처럼 마음을 훔친

 

낮설은 카페에 모나리자의 미소 속에 부드러운

풍미 가득한 바리스타의 진한 커피향기가

가을 숲으로 날아들고 있다.

 

그대 향한 내 그리움의

시처럼 살다간 고혼의 바람처럼

 

- 송명자 -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너라서 좋다   도토리 163 21.11.27
하루살이   도토리 168 21.11.27
기도   (3) 산과들에 104 21.11.26
여행2   (1) 산과들에 73 21.11.26
눈부신 세상   (1) 산과들에 95 21.11.26
두 발로 일어설 때ㅣ   대장장이 114 21.11.26
未練者 박규원의 [가을앓이]  file 모바일등록 (4) k하서량 322 21.11.26
코로나백신피해자 추모시 / 2021 코로나 - 안재식... 출처 시사경제신..  file 호야네집 124 21.11.26
가치의 우선순위   (1) 김용수 180 21.11.26
사계의 마지막 쓸쓸한 겨울!  file 미림임영석 136 21.11.26
#책속의_한마디_다른사람이_되어보는_경험  file 책속의처세 73 21.11.26
신나는 인생   도토리 216 21.11.26
여행 짐   도토리 219 21.11.26
초대   도토리 228 21.11.26
행복한 날 푸른 하늘만 바라보아도   (1) 대장장이 128 21.11.26
존재의 의미   (10) 관심글쓰니 333 21.11.26
사랑하는 내 아들 파코에게   (4) 뚜르 198 21.11.26
‘언제 한번’이 아닌 ‘지금’이라고 말하세요   (4) 뚜르 254 21.11.26
코로나19 바이러스 /김기화   (4) 뚜르 159 21.11.26
♡ 사랑하는 이가 있다는 것을  file (8) 청암 300 21.11.2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