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을 여는 시 『구곡폭포 사람들』 안재식...시사경제신문
호야네집 2021.09.26 14:02:51
조회 835 댓글 0 신고

 

 출처 : 시사경제신문(http://www.sisanews.kr)

 

 

 

  

구곡폭포 사람들



안재식 시인


울 엄니 고향은
춘천시 남산면 강촌리 폭포골이다
폭포수로 밥짓고 새벽을 여는 첫동네
푸성귀 하나에도 고맙다고 껄껄 웃는
의좋은 사람들이 별처럼 모여사는 곳

울 엄니 연지곤지 찍고 대처로 나왔어도
사계절 재잘거리는 구곡의 물소리와
이마에 떨어질 듯 맑게 살던 별들을
꿈결에도 못잊어, 내 나이 열댓 살부턴가
고향 오가는 엄니 심부름은 내 차지였다

학교 끝나 성동역발 춘천행 막차를 타고
벼랑끝 용케 매달린 강촌역에 내리면
달빛은 교교하고 개짖는 소리 아득했다
강촌삼거리에서 구구리 지나 폭포골까지
감자꽃 향기 젖은 오솔길이 참 정겨웠다

지금은 울 엄니 먼길 떠나시고
고향의 외갓집도 옛모습은 아니건만
그래도 세상이 아프고 외로울 때마다
구곡의 물소리, 맑게 살던 별들이 그리워
오늘도 나는 경춘선에 오른다

[시사경제신문=하인규 기자]

출처 : 시사경제신문(http://www.sisanews.kr)
 
 
 
 
 
 
 
 
 
안재식 시인은 한국문인협회 편집위원, 국제PEN한국본부 자문위원, 한국현대시인협회 이사, 한국아동문학회 지도위원, 중랑작가협회 회장, 중랑문학대학 및 소정문학동인 지도교수, 환경부장관(문학부문) 표창 외 다수, 시가곡 『어머니의 꽃밭』 등 20여곡, 저서 『야누스의 두 얼굴』 등 20여권이 있다.

출처 : 시사경제신문(http://www.sisanews.kr)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6월의 일   new 도토리 16 12:04:17
6월 첫날의 시   new 도토리 17 12:03:35
6월의 시   new 도토리 32 12:02:42
유월엔 보리바람 슬프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38 10:50:11
정지선과 신호등이 필요하다   new 뚜르 62 09:08:40
6월 아침 /박인걸  file new (1) 뚜르 49 09:08:33
우산이 되여 주고 싶습니다   new 직은섬 30 09:07:22
♡ 세월  file new (1) 청암 56 08:44:35
❤️소중한 것은 당신입니다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new (1) 백두산 78 05:55:21
천숙녀의 [젖은 이마]  file 모바일등록 new (1) k남대천 139 23.05.31
오월에 띄우는 편지 /정태중  file (2) 뚜르 123 23.05.31
영화의 여운을 느끼는 법   뚜르 109 23.05.31
삶에아름다운 인연으로   (1) 직은섬 158 23.05.31
♡ 자신감을 가져라  file 청암 148 23.05.31
장독의 기도   도토리 141 23.05.30
맘속 오솔길   도토리 119 23.05.30
행복한 가정의 노래   도토리 104 23.05.30
이번이 마지막 화살   (2) 뚜르 224 23.05.30
향기로 기억하는 꽃 / 박종영   (2) 뚜르 169 23.05.30
나에게 당신은 누구 이심 니까   직은섬 145 23.05.3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