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사랑도 때론 길을 잃는다 모바일등록
24 가을날의동화 2021.09.17 01:40:25
조회 253 댓글 1 신고

 

 

 

 

 

가을에게 물려버린 마음이

많이 부었습니다.

 

녹차를 마시고

이따금씩 술로도 소독하는데

 

부은 마음이 가라앉을 생각을

아예 잊은 모양입니다.

 

 

사랑도 때론

길을 잃는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그때 바람이 일면 길을 잃는 것은

사랑뿐이 아니란 것도...

 

 

길위를 걷는 시간이 

더 많은 사람인데

 

매일 밤 낮을

길을 잃고 지냅니다.

 

 

당신에게

가고 싶단 생각을 했습니다.

 

당신의 열 손가락 마디마디

사랑이 너무 필요한 날이라고

 

 

사랑마저 길을 잃어버리고

살아도 산 것을 모르게

 

들숨 날숨조차 힘이든 가을에게

너무 많이 물려버렸습니다.

 

 

이쯤에서

한번쯤 돌아봐 줬으면 싶은데

 

그래서 부은 마음위로

열 손가락 얹어줬으면 싶은데

 

 

당신은 여전히

아직은 이라고 하겠지요.

 

 

그래요.

그리하세요.

사랑도 때론 길을 잃는데

 

당신이들 내게 오는 길을 마냥

기억할 수는 없는 거잖아요.

 

 

글/ 배은미

8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가을향기   new 그도세상김용.. 29 21.10.24
히메네스의《플라테로와 나》[엄마 개]  file 모바일등록 new (1) k하서량 49 21.10.24
세상의 모든 빛깔들   new (1) 산과들에 43 21.10.24
우리에게 필요한 모든 것   new 산과들에 35 21.10.24
청춘   new (2) 산과들에 35 21.10.24
삶의 연주는 계속되어야 한다   new (1) 그도세상김용.. 43 21.10.24
마음 다스림   new 그도세상김용.. 64 21.10.24
가을에 만난 그대  file new 은꽃나무 100 21.10.24
호박잎 쌈   new (1) 은꽃나무 53 21.10.24
부부는 음악이다   new (1) 은꽃나무 52 21.10.24
잊혀지지 않는 인연듣   new 네잎크로바 71 21.10.24
이별의 노래   new (2) 무심함 57 21.10.24
♡ 인생 목표 점검  file new (5) 청암 97 21.10.24
겨울의 문턱을 넘으며  file new (1) 예향도지현 65 21.10.24
겨울의 문턱을 넘으며  file new 예향도지현 43 21.10.24
육필 향기香氣 / 천숙녀  file new (1) 독도시인 70 21.10.24
동물 사랑은 사람에 대한 사랑과 다른가?   new (1) 뚜르 125 21.10.24
인사법 /임창연   new 뚜르 124 21.10.24
바로 당신이다   new (1) 뚜르 155 21.10.24
꽃과 곡선   new 도토리 81 21.10.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