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2천 불의 빚
100 뚜르 2021.09.16 06:50:44
조회 227 댓글 4 신고

미국의 보스턴시에 살던 청년 ‘스트로사’는
새로운 사업을 시작하고자 했지만 수중에
가진 돈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그는 고민 끝에 사업 자금을 위해서
‘바턴’이라는 부자를 찾아가 2천 불을
빌려달라고 했습니다.

갑자기 찾아온 청년이 2천 불을 빌려달라는 말에
바턴은 황당하고 어이가 없었습니다.
그리고 청년에게는 담보로 내놓을만한 것이
아무것도 없었고 가진 것은 오직 패기와
열정뿐이었습니다.

하지만, 바턴은 그 청년을 믿어 보기로 했습니다.
주변 사람들은 만류했지만, 장래가 촉망되는
젊은이에게 투자하는 마음으로 선뜻 무담보로
2천 불을 빌려준 것입니다.

그리고 바턴의 무모한 선택은 틀리지 않았습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스트로사는 사업에 크게 성공하였고
이자와 함께 부채도 갚을 수 있었습니다.

이 일이 있은 지 10년 후에
세계적인 대공황이 왔으며, 바턴이 운영하던 회사도
도산할 지경이 되었습니다.

어느 날 스트로사는 바턴을 찾아와 물었습니다.
“선생님, 현재 갚아야 할 부채가 얼마나 되는지요?
이번에는 제가 그 금액을 드리고 싶습니다.”

스트로사의 말에 당황한 바턴이 말했습니다.
“아니, 오래전에 당신에게 빌려준 2천 불은
이미 다 갚지 않았습니까?”

이 말에 스트로사는 바턴에게 말했습니다.
“선생님께서 빌려주신 돈은 모두 갚아 드렸지만
제게 도움을 주셨던 그 은혜는 그대로 남아 있습니다.
제 꿈의 발돋움이 되어주신 그 은혜는 돈으로
갚아진다고 생각하진 않습니다.”

덕분에 바턴은 재기할 수 있었고
이 두 사람은 모두 사업에 크게 성공했습니다.

 

 

세상에는 돈이 최고라 생각하며 다른 가치보다
우선시할 때가 있지만, 돈으로 계산할 수 없는 것들이
사실 훨씬 많이 있습니다.

특히 누군가에게 큰 은혜를 받았다면 말입니다.
하지만 그 은혜를 미처 깨닫지 못하고
잊어버리거나 넘어갈 때가 많습니다.

마치 여러분의 부모님에게 생명을 받고 인생을 받고
성장을 받았지만 그 고마움을 잘 깨닫지 못하고
있는 것처럼 말입니다.

받은 은혜에 대해서 감사하는 마음을
갖도록 해야 할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은혜를 갚는 것보다 더한 의무는 없다.
– 툴리우스 키케로 –

 

<따뜻한 하루>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   new 그도세상김용.. 30 16:09:17
세상에서 가장 쉬운 일은   new 그도세상김용.. 37 16:07:05
사랑은 꽃같이   new 도토리 36 12:31:13
나무의 고백   new 도토리 40 12:29:32
꽃말   new 도토리 28 12:27:44
그 저녁은 두 번 오지 않는다   new 은꽃나무 75 10:28:06
사랑, 그 이유 없음   new 은꽃나무 53 10:28:04
내 여인이여, 좀 더 가까이 오렴   new 은꽃나무 50 10:28:02
깐부 할아버지의 '아름다운 삶'   new (2) 뚜르 156 09:36:09
모닝커피   new 뚜르 89 09:36:04
참 빨랐지 그 양반 / 이정록   new (1) 뚜르 71 09:36:00
♡ 아름다움은 스스로 가꾸는 것  file new 청암 100 09:06:47
겨울 사랑   new (1) 무심함 49 08:55:58
사랑해야 하는 이유   new 무심함 75 08:53:30
반달의 유혹  file 모바일등록 new 김하운 65 08:10:39
좋은것을 품고 살면   new (1) 네잎크로바 89 07:37:09
가을 나그네   new (1) 예향도지현 77 07:01:48
거울과 등대와 같은 스승   new (1) 무극도율 79 04:40:56
가을날의 묵상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60 03:55:29
지우개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52 02:08:4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