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바람난 아내
12 솔새 2021.08.01 09:18:58
조회 112 댓글 0 신고

바람난 아내 솔새김남식


이웃집 돌이네 한집 건너 순이네

친한 사람끼리 동무해서 놀러 나 갔다

언제 준비했는지 허락인지 명령인지

일방적인 통보에 어물 정 말도 못 했다


거실 소파 불청객 입 나온 것도 모르고

명색이 가장이지 항변도 못한 채

잘 다녀오라는 이놈에 심술은

돌아서서 긁어 댄다


돈 많은 영감이랑 놀러 가는 건 아닌지

후하게 인심 못 쓰는 좁쌀 근성은

아직도 여전해서

통 크게 마음을 비우지 못 했다


좋은 게 좋은 거라 애써 달래이며

썰물처럼 나간 현관문을 멍하니 바라보다가

냉장고에서 술과 안주를 꺼내 들고

지부지처로 불안함을 달래본다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 각자의 짐  file new 청암 19 09:15:10
흉내만 내도 좋은 것   new 뚜르 12 09:14:24
말 실수 줄이는 방법 10가지   new 뚜르 13 09:14:20
안테나 위로 올라간 부처님 - 강준철   new 뚜르 12 09:14:15
영혼을 일깨우는 벗을 찾아라   new 네잎크로바 22 08:10:11
人生은 비워가는 것  file new 은꽃나무 63 05:35:36
늙는것에 초연한 사람이 있을까   new 은꽃나무 33 05:35:33
인생의 바다   new 은꽃나무 35 05:35:31
그대, 가을 들녘으로 오소서  file 모바일등록 new (5) 가을날의동화 96 02:40:15
추심(秋心)  file new 하양 77 01:27:46
마음 써야 할 곳  file new 하양 73 01:25:46
가을빛 그리움  file new (2) 하양 76 01:24:16
오늘 하루는 어땠어?  file new 관심글쓰니 81 21.09.17
탓 혹은 몫   모바일등록 new (5) 관심글쓰니 106 21.09.17
혜래아씨(阿氏)의 아~옛날이여! [ 감재밥이야기 ]  file 모바일등록 new (2) k하서량 76 21.09.17
내 그대를 사랑하는 마음   new 대장장이 57 21.09.17
얼마나 좋을까   new (3) 산과들에 114 21.09.17
기다림   new 산과들에 77 21.09.17
욕심2   new 산과들에 76 21.09.17
나눔의 기쁨을 함께 누려요   new 그도세상김용.. 60 21.09.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