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내가 남긴 쪽지
100 뚜르 2021.07.31 14:07:34
조회 296 댓글 2 신고




어느 부부가 사소한 싸움이 큰 싸움이 되어
서로 말을 하지 않고 꼭 해야 할 말이 있으면
글로 적기로 했습니다.

그런데 남편은 다음날 출장을 가게 되었고
새벽부터 일찍 일어나야 했습니다.
혹시라도 차를 놓칠까 봐 어쩔 수 없이 아내에게
'내일 아침 5시에 깨워 줘요'라고
쪽지를 주었습니다.

이튿날, 남편이 아침 눈을 떠보니
벌써 7시가 훨씬 지나 있었습니다.
깨워달라는 부탁을 들어주지 않은 아내에게
화가 잔뜩 난 남편이 아내를 깨워서 따지려고 하는데
자신의 머리맡에 종이쪽지가 놓여 있었습니다.

"여보, 벌써 5시예요."





대부분 관계가 틀어지게 되는 발단은
바로 '말'입니다.

특히 친밀한 사이일수록 더 쉽게
그동안 쌓였던 감정이 순간적으로 표출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렇게 전해지는 말은 대화가 아닌
일방적인 분풀이기 때문에 결국 서로의 감정의 골은
더 깊어지게 됩니다.

그래서 '화해'의 기술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비 온 뒤 땅이 굳어지는 것처럼
현명한 화해를 통해서 더욱 돈독한
관계가 되어 보세요.


# 오늘의 명언
당신의 적에게 늘 화해의 문을 열어놓아라.
- 발타자르 그라시안 -

 

<따뜻한 하루>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가을 산책  file new (1) 하양 14 00:22:13
당신을 잘 알지 못하지만  file new (1) 하양 10 00:21:12
농부의 마음  file new (1) 하양 6 00:20:05
조영문의 [ 닭 잡아 먹고 오리발! ]  file 모바일등록 new (1) k하서량 34 21.09.18
지금은 혼자 설 타이밍   new (1) 관심글쓰니 21 21.09.18
꽃잎이 피고 질때  file new 관심글쓰니 33 21.09.18
장조의 친구   new (2) 떠도는방랑자 52 21.09.18
봄과 가을에 대하여...   new 떠도는방랑자 50 21.09.18
서글픈 바람   new (2) 산과들에 64 21.09.18
외로워   new 산과들에 43 21.09.18
오래달리기   new 산과들에 39 21.09.18
추석   new 도토리 71 21.09.18
대한민국의 경쟁력  file new (1) 솔새 81 21.09.18
코로나 19 - 천만리 할아버지 손녀 / 천숙녀  file new (1) 독도시인 47 21.09.18
♡ 각자의 짐  file new (6) 청암 119 21.09.18
흉내만 내도 좋은 것   new (3) 뚜르 98 21.09.18
말 실수 줄이는 방법 10가지   new (3) 뚜르 109 21.09.18
안테나 위로 올라간 부처님 - 강준철   new (1) 뚜르 75 21.09.18
영혼을 일깨우는 벗을 찾아라   new 네잎크로바 69 21.09.18
人生은 비워가는 것  file new 은꽃나무 118 21.09.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