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찔레꽃/전병윤
12 그도세상김용호 2021.07.30 02:08:48
조회 68 댓글 0 신고
찔레꽃

전병윤

어머니 가시던 길가에
조촘조촘 눈물 뿌리던 찔레꽃

그로부터 내 가슴에 핀 찔레꽃은
하얀 서러움이었습니다

그 무거운 세월 언제
시나브로 기울었는가

어제 밤 참별들이 내려와
성묘길에 함빡 피워놓고 간 찔레꽃

오늘은 찔레꽃 향기로 만든 꽃사지
옥비녀로 단장하신 어머니 옆머리에
꽂아 드리고 갑니다.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비의 연가   (1) 은꽃나무 143 21.09.16
눈물은 왜 동그란가   도토리 129 21.09.16
가을하늘   도토리 173 21.09.16
코스모스의 독백   도토리 183 21.09.16
자기 자신에게 집중하라  file (2) 하양 223 21.09.16
내 안에 잠든 운을 깨우는 법  file 하양 219 21.09.16
현재의 한 생각을 굳게 지켜라  file (4) 하양 279 21.09.16
우파니샤드(UPANISAD)  file 모바일등록 (2) k하서량 161 21.09.15
미련한 결과   산과들에 146 21.09.15
미련한 미련   (1) 산과들에 133 21.09.15
사랑의 시   산과들에 137 21.09.15
가을 에피소드 3  file 예향도지현 125 21.09.15
그냥 예쁘다   도토리 153 21.09.15
꽃잎   도토리 159 21.09.15
가을 하늘   도토리 175 21.09.15
♡ 그리운 사람  file (2) 청암 263 21.09.15
찰리 채플린의 심부름   (2) 뚜르 217 21.09.15
뻐꾹나리 꽃 /백승훈   (2) 뚜르 225 21.09.15
외시(denotation)와 공시(connotation)   뚜르 210 21.09.15
낙엽 베고 누웠더니  file 은꽃나무 152 21.09.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