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마음이 푸석하기 전에
100 하양 2021.07.27 00:17:38
조회 485 댓글 2 신고

 

 

마음이 푸석하기 전에

 

사과는 사람의 마음처럼

연약한 과일이다.

 

자칫 실수로 떨어뜨리면

금세 시퍼런 멍이 든다.

 

요즘 같은 날씨에

밀폐된 공간에 넣어두고

숨 막히게 하면 사과는

바로 푸석푸석해진다.

 

곧 먹을 것처럼 껍질을 벗겨놓고

시간을 계속 지체하면

우리에게 남는 것은 노랗게 바래

입에도 대지 못할 사과 조각뿐이다.

 

미안하다는 말도 그렇다.

 

미안하다고 말하는 것조차

너무 미안해서

계속 시간을 끌다보면

그때는 너무 늦다.

 

마음에만 담아두고

혼자만 알고 있으면

어느새 푸석해져서 못 쓰게 되는 말.

 

마음이 푸석해지기 전에

그들이 부스러지기 전에

그들에게 말해야 한다.

 

고맙고

미안하다고

그리고 사랑한다고

 

- 김재연, ‘너의 마음이 안녕하기를- 

8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가을 산책  file new (1) 하양 25 00:22:13
당신을 잘 알지 못하지만  file new (1) 하양 19 00:21:12
농부의 마음  file new (1) 하양 16 00:20:05
조영문의 [ 닭 잡아 먹고 오리발! ]  file 모바일등록 new (1) k하서량 39 21.09.18
지금은 혼자 설 타이밍   new (2) 관심글쓰니 29 21.09.18
꽃잎이 피고 질때  file new (1) 관심글쓰니 36 21.09.18
장조의 친구   new (2) 떠도는방랑자 61 21.09.18
봄과 가을에 대하여...   new 떠도는방랑자 52 21.09.18
서글픈 바람   new (3) 산과들에 74 21.09.18
외로워   new 산과들에 51 21.09.18
오래달리기   new 산과들에 44 21.09.18
추석   new 도토리 77 21.09.18
대한민국의 경쟁력  file new (1) 솔새 81 21.09.18
코로나 19 - 천만리 할아버지 손녀 / 천숙녀  file new (1) 독도시인 49 21.09.18
♡ 각자의 짐  file new (6) 청암 127 21.09.18
흉내만 내도 좋은 것   new (3) 뚜르 105 21.09.18
말 실수 줄이는 방법 10가지   new (3) 뚜르 113 21.09.18
안테나 위로 올라간 부처님 - 강준철   new (1) 뚜르 77 21.09.18
영혼을 일깨우는 벗을 찾아라   new (1) 네잎크로바 76 21.09.18
人生은 비워가는 것  file new (1) 은꽃나무 125 21.09.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