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반드시 밀물은 온다
12 그도세상김용호 2021.06.19 22:42:13
조회 147 댓글 0 신고
반드시 밀물은 온다

세계 제일의 경영자이자 엄청난 부호로 이름을 날린
철강 왕 카네기의 일화이다.

카네기의 사무실 한켠, 화장실 벽에는
어울리지 않게 볼품 없는 그림 한 폭이 걸려 있었다.

그것은 유명한 화가의 그림도 아니고
그렇다고 그림 솜씨가 뛰어난 작품도 아니었다.

그림에는 그저 커다란 나룻배에 노 하나가
아무렇게나 놓여 있을 뿐이었다.

그러나 카네기는 이 그림을 보물처럼
아꼈다고 한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카네기는 춥고 배고팠던 청년 시절에 그 그림을 만났다.

그리고 그림 속, 나룻배 밑에 화가가 적어 놓은
다음 글귀를 읽고 희망을 품었다고 한다.

"반드시 밀물이 밀려오리라.
그 날 나는 바다로 나아가리라."

카네기는 이 글귀를 읽고
'밀물'이 밀려올 그 날을 기다렸다.

비록 춥고 배고픈 나날의 연속이었지만
그 글귀는 카네기가 시련을 극복하는 데 원동력이 되어 주었다.

그리고 마침내 세계적인 부호가 된 카네기는
자신에게 용기를 심어 준 나룻배 그림을 고가에
구입해 화장실 벽에 걸어 놓은 것이었다.

우리에게도 카네기처럼 반드시 밀물이 올 것이다.

마음속에 커다란 꿈을 품고 확신을 갖자.
바다로 나아갈 준비를 하자.

바로 지금부터 말이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3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누구를 탓하지 말라   (1) 네잎크로바 163 21.08.02
제 2회 <문경연가 캘리그라피대전> 전국 공모전을 띄웁니다 / 천..  file 독도시인 66 21.08.02
세월의 길목에서   예향도지현 125 21.08.02
정화와 소통은 모든 법칙의 기본   해맑음3 54 21.08.02
미움과 다툼은 하루 해를 넘기지 말라  file 은꽃나무 155 21.08.02
사랑의 지옥   은꽃나무 90 21.08.02
무더위   은꽃나무 102 21.08.02
더운 날의 시   도토리 88 21.08.02
아침 노래   도토리 70 21.08.02
설거지와 인생   (1) 도토리 115 21.08.02
당신을 만나서 참 행복합니다  file (2) 하양 239 21.08.02
여유를 몸에 익히자  file (6) 하양 311 21.08.02
누군가의 안부를 묻는 일  file (4) 하양 293 21.08.02
오늘 기분 어떠세요?  file 모바일등록 (3) 관심글쓰니 172 21.08.01
마음으로 볼 수 있다면  file 모바일등록 (3) 관심글쓰니 159 21.08.01
박완서의 겨울바다  file 모바일등록 하서량 159 21.08.01
할 수 있거든이   (2) 떠도는방랑자 127 21.08.01
택배가 온 순간 맞추는 게임  file (19) 관심글쓰니 254 21.08.01
그리움   (1) 산과들에 119 21.08.01
바람꽃   산과들에 76 21.08.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