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반드시 밀물은 온다
11 그도세상김용호 2021.06.19 22:42:13
조회 139 댓글 0 신고
반드시 밀물은 온다

세계 제일의 경영자이자 엄청난 부호로 이름을 날린
철강 왕 카네기의 일화이다.

카네기의 사무실 한켠, 화장실 벽에는
어울리지 않게 볼품 없는 그림 한 폭이 걸려 있었다.

그것은 유명한 화가의 그림도 아니고
그렇다고 그림 솜씨가 뛰어난 작품도 아니었다.

그림에는 그저 커다란 나룻배에 노 하나가
아무렇게나 놓여 있을 뿐이었다.

그러나 카네기는 이 그림을 보물처럼
아꼈다고 한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카네기는 춥고 배고팠던 청년 시절에 그 그림을 만났다.

그리고 그림 속, 나룻배 밑에 화가가 적어 놓은
다음 글귀를 읽고 희망을 품었다고 한다.

"반드시 밀물이 밀려오리라.
그 날 나는 바다로 나아가리라."

카네기는 이 글귀를 읽고
'밀물'이 밀려올 그 날을 기다렸다.

비록 춥고 배고픈 나날의 연속이었지만
그 글귀는 카네기가 시련을 극복하는 데 원동력이 되어 주었다.

그리고 마침내 세계적인 부호가 된 카네기는
자신에게 용기를 심어 준 나룻배 그림을 고가에
구입해 화장실 벽에 걸어 놓은 것이었다.

우리에게도 카네기처럼 반드시 밀물이 올 것이다.

마음속에 커다란 꿈을 품고 확신을 갖자.
바다로 나아갈 준비를 하자.

바로 지금부터 말이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3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 열대야 8월의 마음 **   new (1) 미림임영석 44 14:58:48
사랑했으므로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03 13:30:20
영혼의 무게   new 떠도는방랑자 118 08:39:20
어두운 터널   new (4) 떠도는방랑자 116 08:35:31
하루를 시작하기 전에...   new (1) 뚜르 209 08:15:06
무엇이 영혼을 노래하게 하는가   new (1) 뚜르 188 08:15:02
덫, 돛, 닻 - 주원익   new 뚜르 159 08:14:57
♡ 가볍고 유쾌하게   new (1) 청암 118 08:09:44
누구를 탓하지 말라   new (1) 네잎크로바 108 07:54:45
제 2회 <문경연가 캘리그라피대전> 전국 공모전을 띄웁니다 /..  file new 독도시인 44 07:22:34
세월의 길목에서   new 예향도지현 94 07:06:32
정화와 소통은 모든 법칙의 기본   new 해맑음3 44 03:32:00
미움과 다툼은 하루 해를 넘기지 말라  file new 은꽃나무 111 01:26:40
사랑의 지옥   new 은꽃나무 65 01:26:34
무더위   new 은꽃나무 81 01:26:32
더운 날의 시   new 도토리 64 01:07:26
아침 노래   new 도토리 46 01:03:15
설거지와 인생   new (1) 도토리 74 01:01:29
당신을 만나서 참 행복합니다  file new (2) 하양 151 00:31:12
여유를 몸에 익히자  file new (6) 하양 167 00:30:3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