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만종의 시
100 하양 2021.06.18 00:19:50
조회 430 댓글 2 신고

 

 

만종의 시

 

저녁상 앞에 앉는다

들판에 흩어진 햇살 주워

작은 접시에 담고

내 마음속 오솔길 거니는

뱁새들 웃음소리로

손을 씻고, 하루종일 내 갉아먹은

생명만큼의 먼지를 털어내며

내 소중한 아이들에게

풍성한 하루를 마련한다

 

그다지 희망적이지도

절망적이지도 않은

그들의 미래를 등불로 밝히고

꿈속에서도 지친 아내의 등을 보며

그 마음의 평화를 꺼내 자리를 깔고

저녁상 앞에 앉으면

오늘 하루 남에게 고통 준 건 없는지

반성하며, 이 목숨 낭비하진 않았나

아이들과 함께 돌아보노라면

어둠은 이미 우리의 세계를 열어

창밖에서 들여다보고 있다

 

내 가진 건 겨우 이밥에 소찬이지만

너희 마음속 믿음이 함께하는 한

우리는 희망쪽으로 나아가는 것이다

씀바귀나물을 숟가락에 올려주는

내 마음을

아내가 보고 미소 짓는다

 

- 서정윤 -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익숙함   (4) 떠도는방랑자 118 21.07.31
벗에게   도토리 77 21.07.31
아내의 발   도토리 55 21.07.31
새와 꽃과 나   도토리 46 21.07.31
인생이라는 긴 여행   (1) 네잎크로바 117 21.07.31
♡ 꼭 필요한 말만 하자   (8) 청암 172 21.07.31
아줌마라고 부르지 마라.  file 모바일등록 (7) 관심글쓰니 208 21.07.31
여보게,그렇게 말하지 말게  file 모바일등록 (3) 관심글쓰니 146 21.07.31
왠지 그런날 있잖아요  file 모바일등록 (5) 관심글쓰니 180 21.07.31
꽃 지고 잎 진 자리에   (3) 예향도지현 130 21.07.31
한 순간에 뒤바뀐 인생   (11) 태극 216 21.07.31
남의 집에 살고있는 우리들   해맑음3 55 21.07.31
독도 - 화난마음 갈앉히는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31 21.07.31
나이라 말하지 마오  file 모바일등록 (8) 가을날의동화 283 21.07.31
좋은 아침  file (6) 하양 216 21.07.31
과감하게 도망쳐라  file (2) 하양 179 21.07.31
사과  file (4) 하양 181 21.07.31
인생 예찬  file 은꽃나무 112 21.07.31
꽃 진 자리에 서서   은꽃나무 49 21.07.31
누가 보아주지 않아도   은꽃나무 67 21.07.3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