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넝쿨찔레 / 천숙녀
6 독도시인 2021.06.13 07:18:46
조회 70 댓글 0 신고

 



넝쿨찔레 / 천숙녀


이순耳順의 마른 뜰에 넝쿨찔레 그 그림자 드리워
지워버릴 수 없는 큼직한 영상하나
토한 피
당신이 토한
피를 마시고 있습니다


울 안팎으로 흥건히 퍼진 향기를 들이키고 있습니다
혼란입니다 너무나 맑은 혼돈입니다
개벽開闢의
닭 울음에서
피가 꽃으로 핀 내력來歷을 읽는다는 것은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8월의 노래   new 도토리 2 00:16:39
가난한 벗에게   new 은꽃나무 1 00:00:47
마음의 냄새를 아십니까?   new 은꽃나무 3 00:00:44
슬픔을 치렁치렁 달고   new 은꽃나무 2 00:00:40
푸르른 날   new 산과들에 25 21.07.31
갈대꽃   new 산과들에 29 21.07.31
그리움이란   new (2) 산과들에 35 21.07.31
아내가 남긴 쪽지   new (2) 뚜르 197 21.07.31
감동은 뇌의 주요 활성 요인이다   new (1) 뚜르 146 21.07.31
물끄러미 / 정호승   new (1) 뚜르 140 21.07.31
새들은 지붕을 짓지 않는다  file 모바일등록 new (1) 하서량 82 21.07.31
칵테일 효과   new (26) 떠도는방랑자 154 21.07.31
지루함을 자초하지 말라  file new (12) 광솔 128 21.07.31
익숙함   new (4) 떠도는방랑자 84 21.07.31
벗에게   new 도토리 59 21.07.31
아내의 발   new 도토리 26 21.07.31
새와 꽃과 나   new 도토리 30 21.07.31
인생이라는 긴 여행   new (1) 네잎크로바 72 21.07.31
♡ 꼭 필요한 말만 하자   new (7) 청암 103 21.07.31
아줌마라고 부르지 마라.  file 모바일등록 new (7) 관심글쓰니 126 21.07.3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