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기다리는 이유
15 대장장이 2021.05.18 18:12:40
조회 120 댓글 0 신고

 

               오지 않는다는 것을 깨닫기까지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린 것도 아니었다.

               어쩌면 나는, 미리 알고 있었는지도 모른겠다.

               오지 않을 길 뻔히 알면서도 기다린다는 것.

               그건 참으로 죽을 맛이 맛이었지만

               그래도 나는 너를 기다릴 수밖에 없다.

               해가 지고,삶의 노을이 졌다. 

               그 하늘 위로 수많은 별들이 떠오를 것이고

               어쩌면 오늘 밤 길 잃은 별 하나가 저 우주 너머로

               자취를  감출지도 모를 일이다.

 

               오지 않을 걸 뻔히 알면서도

               자리를 털고 일어나지 못하는 이유

               그것이 무언지 묻지 마라.   

               때로 말도 되지 않는 것이 어떤 사람에겐

               목숨보다 더 절실한 것이 될대도 있으이,

               그대를 기다리는이유.

                그것이 내 살아  있는 이유다.

 

                                          

                                       ♣ 이정하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사랑의 가시   new 대장장이 65 14:08:10
가끔씩 생각나는 사람   new 예향도지현 80 11:49:07
누구나 자기가 최고라고 생각한다  file new 광솔 111 11:04:52
그대 판 고마운 사람   new 네잎크로바 122 06:19:28
자기를 아는 사람은 다른 사람을 원망하지 않는다  file new 은꽃나무 136 04:48:57
장미를 사랑한 이유  file new 은꽃나무 94 04:48:54
사계절 꽃  file new 은꽃나무 71 04:48:51
인생 이라는 건널목...   new 새벽해무2 183 02:05:56
그대 보고파 눈물이 나도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30 01:00:12
문경새재여름시인학교 / 천숙녀  file new (1) 독도시인 66 00:46:32
겸손한 사람들이 좋다  file new (2) 하양 171 00:14:42
바람에게  file new (2) 하양 140 00:10:40
이별은 꽃잎과 같은 것입니다  file new (2) 하양 129 00:08:08
루미의 '여인숙'  file 모바일등록 new 하서량 134 21.06.21
장애와 편견   뚜르 169 21.06.21
필요한 네 가지   (2) 뚜르 227 21.06.21
사랑하는법과 용서하는법 / 김종환   (2) 뚜르 209 21.06.21
24절기 중 열 번째 절기 하지  file 미림임영석 126 21.06.21
아름다운 자연 향한 나들이  file 미림임영석 93 21.06.21
사람이 선물이다   네잎크로바 223 21.06.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