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멀리 있어도 사랑이다
100 하양 2021.05.18 00:45:18
조회 521 댓글 2 신고

 

 

멀리 있어도 사랑이다

 

먼 곳에 두고 왔어도 사랑이다.

눈앞에 당장 보이지 않아도 사랑이다.

어느 길 내내, 제 혼자서 부르며 왔던 그 노래가,

온전히 한 사람의 귓전에 가 닿기를 바랐다면,

무척은 쓸쓸했을지도 모를 외로운 열망 같은 기원이 또한 사랑이다.

 

고개를 돌려, 눈길이 머물렀던 그 지점이 사랑이다.

빈 바닷가 곁을 지나치다가, 난데없이 파도가 일었거든 사랑이다.

높다란 물너울의 중심 쪽으로 제 눈길의 초점이 맺혔거든...

이 세상을 달려온 모든 시간의 결정만 같은 한 순간이여.

이런, 이런, 그렇게는 꼼짝없이 사랑이다.

 

오래전에 비롯되었을 시작의 도착이 바로 사랑이다.

바람에 머리카락이 휩쓸려, 손가락 빗질인양 쓸어 올려 보다가,

목을 꺾고 정지한 아득한 바라봄이 사랑이다.

 

사랑에는 한사코 긴한 냄새가 배어 있어서,

구름엔 듯 실려 오는 향취만으로도 얼마든지 사랑이다.

제 몸이 꿰어 있어서, 갈 수 없어도 사랑이다.

()인들 그쪽으로 향하는 그 아픔이 사랑이다.

등 너머에 있어도 사랑이다.

 

멀리 있어도 사랑이다.

 

- 정윤천 - 

10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유리창   new 대장장이 21 17:56:32
빗속에 아름다운 은방울  file new 미림임영석 83 11:51:08
상대와 눈을 맞추라   new 무극도율 83 10:44:02
진정한 협력, 시작은 자기 사랑   new 무극도율 81 10:43:01
호흡에 관한 '헛소리'   new 무극도율 62 10:41:42
거리에 비 내리 듯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95 09:05:31
♡ 매일 감사하는 시간을 가져라   new (2) 청암 115 08:42:04
비 내리는 날의 素描   new 예향도지현 130 07:21:02
있는 그대로 마음을 열자   new 네잎크로바 101 07:06:38
상처 회복   new (1) 뚜르 166 06:59:27
우리말   new 뚜르 130 06:59:24
용산역 - 임동확   new 뚜르 105 06:59:20
가지화 可支花 / 천숙녀  file new (2) 독도시인 67 06:52:24
살면서 배고프지 않고 살아가는 사람은 없다  file new 은꽃나무 105 01:52:43
꽃들도 밤에는 잠을 잔단다   new 은꽃나무 98 01:52:41
자신을 얼마나 알고 있을까   new 은꽃나무 84 01:52:38
외로움에 대하여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11 01:20:23
세상에서 제일 예쁜 꽃 - 딸을 노래함   new 도토리 114 01:12:21
사랑하는 아들에게 – 생일 축시   new 도토리 126 01:11:00
코스모스의 독백   new 도토리 148 01:09: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