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버이은혜 /하영순
100 뚜르 2021.05.08 07:48:12
조회 214 댓글 0 신고

 

어버이은혜  /하영순

 

어머니

그 오랜 세월을 보내고

어미의 어미가 되었는데도

어머니만 생각하면 목이 멥니다,

 

작은 체구에 열 달 동안 무거운 몸으로

농사일에다 길쌈 하시며

손끝에 물마를 날 없이 고생하며 날 낳으신

어머니

그 은혜를 이제는 갑을 길이 없습니다,

 

너 부모 되어 보란 말이 있듯

먼 길 걸어오면서

그 많은 고통을 알았기에 더욱 가슴이 아립니다.

지금은 어버이날이 있어 어머니를 생각하는

시간을 가져 봅니다,

한평생 희생만 하시고 떠나가신 어머니

덧없이 보내버린 세월 앞에 목메게 불러봅니다

어머니!

어머니!

 

입에 밥 들어갈 시간도 없이 사시면서

진자리 마른자리 가려 주신 은혜

흉년 들면 맹물만 마시면서

자식들 배 골리지 않고 먹여 주신 그 크신 은혜

갑을 길 없어

하늘만 쳐다보고 불러봅니다,

어머니

어머니

하늘나라에서 편히 잠드신 꿈에도 잊지 못할

그리운 어머님

 

<서비의 놀이마당>

2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사랑의 가시   new 대장장이 55 14:08:10
가끔씩 생각나는 사람   new 예향도지현 70 11:49:07
누구나 자기가 최고라고 생각한다  file new 광솔 101 11:04:52
그대 판 고마운 사람   new 네잎크로바 114 06:19:28
자기를 아는 사람은 다른 사람을 원망하지 않는다  file new 은꽃나무 129 04:48:57
장미를 사랑한 이유  file new 은꽃나무 88 04:48:54
사계절 꽃  file new 은꽃나무 68 04:48:51
인생 이라는 건널목...   new 새벽해무2 175 02:05:56
그대 보고파 눈물이 나도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27 01:00:12
문경새재여름시인학교 / 천숙녀  file new (1) 독도시인 65 00:46:32
겸손한 사람들이 좋다  file new (2) 하양 149 00:14:42
바람에게  file new (2) 하양 117 00:10:40
이별은 꽃잎과 같은 것입니다  file new (2) 하양 107 00:08:08
루미의 '여인숙'  file 모바일등록 new 하서량 128 21.06.21
장애와 편견   뚜르 169 21.06.21
필요한 네 가지   (2) 뚜르 226 21.06.21
사랑하는법과 용서하는법 / 김종환   (2) 뚜르 209 21.06.21
24절기 중 열 번째 절기 하지  file 미림임영석 125 21.06.21
아름다운 자연 향한 나들이  file 미림임영석 93 21.06.21
사람이 선물이다   네잎크로바 221 21.06.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