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우리’가 될 수 없었나 보다
100 하양 2021.05.02 00:26:52
조회 385 댓글 4 신고

 

 

우리가 될 수 없었나 보다

 

네가 아무리 못나게 굴어도

너를 놓지 못했던 이유는

내가 최선을 다해 노력하면

언젠가는 바뀔 거라 믿었기 때문이다.

 

헤어져야 될 이유는 많았지만

한 가닥 희망이 나를 붙잡고 있어서

너를 왜면 하지 못한 채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주변 사람들이 말려도

아무 소용 없었다.

 

나보다 너를 더 잘 아는 사람은

없다는 믿음으로 버텼다.

 

그런데 네가 바뀔 거라는 희망이

헛된 바람으로 느껴진 뒤부터

너의 못난 모습을 보는 게

견디기 힘들어졌다.

 

이렇게 오랜 세월이

지난 후에야 깨달았다.

 

너는 너이고,

나는 나라는 것을.

너와 내가 우리가 되기에는

너무 멀리 왔다는 것을.

 

- 조유미, ‘, 있는 그대로 참 좋다-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 기쁨을 나누어 주는 사람   new 청암 11 08:45:16
내 시詩는 -기름 한 방울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7 07:51:44
가정을 살리는 네가지 씨   new 네잎크로바 29 06:49:46
타인은 나를 비추는 거울   new 해맑음3 42 02:53:08
축제 인생   new 도토리 36 00:45:34
복주머니   new 도토리 22 00:44:01
내려놓음   new 도토리 27 00:42:39
비에 젖은 그리움  file new (2) 하양 73 00:28:43
인색하지 마세요  file new (1) 하양 53 00:27:19
세상에서 빛나는 금언  file new (1) 하양 50 00:26:28
나는 걷는다   new (1) 산과들에 61 21.05.15
배 내리는 아침   new 산과들에 63 21.05.15
내 인생 최악의 날에   new 산과들에 52 21.05.15
사랑일기   new 은꽃나무 84 21.05.15
할미꽃 아름다운 사랑   new 은꽃나무 59 21.05.15
익숙지 않다   new 은꽃나무 67 21.05.15
인사 한마디의 기적   new (2) 네잎크로바 151 21.05.15
오월의 풍요로운 작약꽃  file new 미림임영석 72 21.05.15
유혹의 아카시아 진한 향기  file new 미림임영석 52 21.05.15
나무 스승   도토리 50 21.05.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