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를 있는 그대로 표현하자
100 뚜르 2021.04.20 07:34:13
조회 274 댓글 2 신고




'휘트 브레드 문학상'은 영국 최고의 문학상입니다.
1989년도에 이 상을 받은 크리스토퍼 놀란 작가는
그의 자전적 소설 '시계의 눈 밑에서'로
수상하게 되었습니다.

놀란은 출생 시 산소 부족으로 인해서
뇌성마비를 갖고 태어났습니다.
말을 할 수도, 몸을 움직일 수도 없었기 때문에
그는 오직 눈으로만 의사 표현을
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곤 놀런이 10살이 되던 해,
그에겐 특별한 의사소통 수단이 생기는데
바로 작은 막대기 하나였습니다.

이 작은 막대기를 이마에 붙여
알파벳 하나하나를 누르며 자기 생각을
전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많은 시와 단편 소설을 쓰기 시작했는데
책의 한 페이지를 쓰는 데 보통 12시간이
걸렸다고 합니다.

"쓸모없는 육체를 가지고 있다"는
놀란의 말 그대로 이것은 힘겨운 작업이었습니다.
이런 그가 어떻게 위대한 작가가
될 수 있었을까요?

이 물음에 놀란은 대답합니다.
"주변 사람들이 나를 내 모습 그대로
받아줬기 때문입니다."





사람은 모두 부족한 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종종 사람들은 이러한 부분을 부끄러워하며
감추려고만 합니다.

하지만 자신의 부족함을 인정할 때
그 부분을 더 채우기 위해 노력하게 되고,
그 결과 불완전함이 성장을 위한
추진력이 되기도 합니다.

지금 당신이 가진 부족함과 약함을
숨기지 말고 그대로 보여주세요.
약함을 인정하고 나아갈 때
더욱 강해집니다.


# 오늘의 명언
미래에 사로잡혀 있으면 현재를 있는 그대로
볼 수 없을 뿐 아니라 과거까지 재구성하려 들게 된다.
– 에릭 호퍼 –

 

<따뜻한 하루>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나를 구부렸다   new 산과들에 2 20:46:20
자존심   new 도토리 8 19:43:43
반달같이   new 도토리 6 19:36:12
길노래   new 도토리 7 19:26:34
문안   new 대장장이 19 18:59:53
5월 풍경처럼/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33 18:18:43
기다리는 이유   new 대장장이 22 18:12:40
♡ 마음이 풍족한 사람이 되라   new (2) 청암 106 11:16:42
너를 사랑하고 싶다   new (5) 대장장이 123 11:13:27
꽃밭을 바라보는 일  file new 은꽃나무 170 08:12:06
늘 그리운 얼굴  file new 은꽃나무 138 08:12:04
언제 삶이 위기 아닌적 있었던가   new 은꽃나무 128 08:12:01
안전 비결   new 뚜르 134 08:01:37
아프지 마라   new 뚜르 154 08:01:32
병후에 - 박재삼   new 뚜르 118 08:01:29
내 시詩는 -장미 한송이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101 06:38:16
천사의 메시지,바다와 버스   new 해맑음3 59 03:17:24
잠시 쉬어 가세  file 모바일등록 new (5) 가을날의동화 227 02:05:23
낮은 곳으로  file new (6) 하양 168 00:47:14
멀리 있어도 사랑이다  file new (2) 하양 172 00:45: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