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오늘부터는 사는게 고달프다고 하지마라
35 은꽃나무 2021.04.19 00:39:25
조회 307 댓글 1 신고



오늘부터는 사는게 고달프다고 하지마라 --- 최봉운의 "삶의 예찬"중에서

 

 

우리가
이제것 살아온 인생중에서
즐거워 웃는 날이 얼마나 있었던가.

남을 속이고
나 자신에게 죄만 짓고 살아온 날이
더 많았을것이다.

장사하는 사람
자기 물건 나쁘다고 않할것이고
직장에서 동료 미워해본 사람도
있었을것이다.

개구리
올챙이적 생각하고
초심을 버려서는 더욱 않 되며

항상 사람으로서의
근본을 지켜야 하고
인간의 도리를 다해야만 한다.

갖은자는
편안함에 안주하겠지만
없는자는
조금 불편하다는 차이만 있을뿐
똑 같은 인간임에는 분명하다.

다만 누가 얼마나
보람되게 인생을 살다가
눈을 감느냐가 중요할뿐이다.

인간은
병이들어 고통을 받을때서야
뉘우치고 반성하게 되며
세월 흐른뒤에
아무리 후회해본들 소용이 없다.

우리가
이세상에서 없어져도
분명한것은 물은 말 없이 그자리에서
세월을 흘려 보낸다는 것이다.

오늘부터는
사는게 고달프다고 하지마라

지금 이 시간
나 보다도 더 고통 받는자 많다는
사실도 알아야 하며

이 고통도
나를 발전 시키는
하나의 행복이려니 하고

희망 갖고
용기있게 열심히 살아야 한다.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이 모든 아픔 언제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2 00:50:57
생각이 만들어낸 관념과 선입견   new 해맑음3 25 00:48:10
지금 이 순간에 감사하기  file new (1) 하양 42 00:17:05
고백  file new (1) 하양 31 00:16:05
매듭을 풀기 위해서는  file new (1) 하양 38 00:13:33
내가 좋아하는 집   new 은꽃나무 20 00:01:10
거울속의 자신을 향해   new 은꽃나무 18 00:01:08
해마다 유월이면   new 은꽃나무 19 00:01:06
편지 한장   new 산과들에 29 21.06.20
꿰매어 지고   new 산과들에 12 21.06.20
미완성   new 산과들에 24 21.06.20
有無(유무)의 조각  file 모바일등록 new 하서량 57 21.06.20
6월, 그 슬픈 영혼들   new 예향도지현 30 21.06.20
새하얀 새 선비의 자태  file new 미림임영석 37 21.06.20
기다림은 헛됨이 아닌 과정  file new 광솔 75 21.06.20
잎들도 흐른다   new 도토리 69 21.06.20
시간의 얼굴   new 도토리 81 21.06.20
조금조금   new 도토리 84 21.06.20
우리는 마음부터 만났습니다   new (1) 그도세상김용.. 74 21.06.20
바로 테스형   new 그도세상김용.. 53 21.06.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