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오월의 편지
15 대장장이 2021.04.17 10:36:38
조회 134 댓글 0 신고

 

                       붓꽃이 핀 교정에서 편지를 씁니다

                       당신이 떠나고 없는 하루 이틀은 한 달 두 달처럼 간데

                       당신으로 인해 비어 있는 자리마다 깊디깊은 침묵이 앉습

                     니다

                       낮에도 뻐꾸기 울고 찔레기피는 오월입니다

                        당신 있는 그곳에도 봄이면 꽃이  핍니까

                       꽃이 지고 필 때마다 당신을 생각합니

                       어둠 속에서 하얗게 반짝이며 찔레가 피는 철이면

                       더욱 당신의 보고 싶습니다

                       사랑하는 사랑을 잃은 사람 이가 많은 이 땅에선

                       찔레 하가 피는 일도 예사롭지 않습니다

                       이 세상 많은 이들 가운데 한 사람을 사랑하여

                       오래도록 서로 깊이 사랑하는 일은 아름다운 일입니다

                       그 생각을 하며 하늘을 보면 꼭 가슴이 메입니다

                       얼마나 많은 이들 이들 가운데 한 사람을 사랑하여

                       오래토록 서로 깊이 사랑하는 일은 아름다운 일입니다

                       그 생각을 하며 하늘을 보면 꼭 가슴이 메입니다

                       얼마나 많은 이들이 서로 영원 사랑하지 못하고

                       너무도 아프게 혜어져 울며 평생을 사는지 아는 까닭에

                       소리 내어 말하지 못하고 오늘처럼 꽃잎에 편지를 씁니다

                       소리 없이 흔들리는 붓꽃처럼 마음도 늘 그랗게 흔들려

                       오는 이 가는 이 눈저미는 가슴 빈자리로 바람이 가득가

                     득 몰려옵니다

                        뜨거우면서도 그렇게 여린 데가 많던 당신으l 마음도

                        이런 저녁이면 바람을 몰고 가끔씩 이땅을 다녀갑니까

                        저무는 하늘 낮달처럼 내게 와 머물다 소리  없이 돌아,가,는

                       사랑하는 사람이여

 

                                                                 ◈ 도종환 

 

 

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아름다운 사랑을 위하여   new 네잎크로바 4 08:36:24
♡ 자녀는 축복이다   new 청암 12 08:06:36
일주문一柱門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12 07:08:45
인생은 그런거야  file new 은꽃나무 14 06:58:49
가치 있는 삶, 아름다운 삶  file new 은꽃나무 14 06:58:47
촛불로 고백하는 사랑  file new 은꽃나무 14 06:58:44
‘가난’이 만든 명작   new 뚜르 39 06:57:40
시간의 소중함을 알고 계십니까?   new 뚜르 47 06:57:35
출가 /원성스님   new 뚜르 44 06:57:31
깨어나서 세상을 본다는 건   new 해맑음3 25 03:31:18
싫은 것을 알면 좋다  file new (2) 하양 51 00:34:34
숨은그림찾기  file new (1) 하양 47 00:33:33
찔레꽃  file new (1) 하양 37 00:23:39
가까스로 당신 안에서   new 산과들에 69 21.05.18
차가 막힌다고 함은   new 산과들에 40 21.05.18
나를 구부렸다   new 산과들에 44 21.05.18
자존심   new 도토리 41 21.05.18
반달같이   new 도토리 17 21.05.18
길노래   new 도토리 31 21.05.18
문안   new 대장장이 53 21.05.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