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부지런 하면 밥은 먹는다
16 네잎크로바 2021.04.13 12:21:57
조회 108 댓글 1 신고

 




부지런하면 밥은 먹는다


낯선 외국 땅에 이민을 온 후,
안 해 본 일이 없을 정도로
닥치는 대로 일을 했다.


영주권이 없어 박봉의 임금을 받고
한국인 식당에서 일할 때에도
부지런히 맡은 일에 충실했다.


그렇게 일하다 보니 주인의 신임을 얻어
3개월 만에 급여 인상을 받았다.


영주권을 가진 이후에는
더 나은 조건으로 군부대 청소를
병행하기 시작했는데
시간이 어찌 흘러가는지 모를 정도로
바쁜 하루하루를 보냈다.


새벽 4시에 일어나서 부대 청소를 하고
오전 11시에 집에 돌아와
남편과 아이들의 식사를 마련해 놓고
다시 나가 식당일을 마치고 돌아오면 밤 11시.

아침 식사를 준비해 놓은 후
12시 30분이 되어야
잠자리에 들 수 있었다.

그렇게 부지런을 떤 결과 지금은,
부자는 아니지만
부족함 없이 행복하게 살아가고 있고
자식들도 좋은 대학을 나와
유망한 의사가 되었다.

이런 에너지의 원천은
"부지런하면 밥은 먹는다" 는
내 어머니의 철학이다.

가난한 살림살이로 인해
글 한 자 배우지 못한 어머니셨지만

늘 '죽 먹을 팔자라도
부지런하면 밥은 먹을 수 있다' 라고
자식들에게 각인시켜 주셨고
몸소 그 철학을 실행해 보이셨다.

지금은 나 역시 내 아이들에게
어머니의 말씀을 전수하고 있다.
"부지런하면 밥은 먹는다."


- 김 사 빈님 글에서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보람 있는 바쁨에 감사   new 뚜르 113 06:57:48
모란 /박동수   new 뚜르 93 06:57:45
인생의 두 가지 목표   new 뚜르 100 06:57:40
월별 친구   new 은꽃나무 78 06:33:26
사랑하는 이여, 함께 있으라  file new 은꽃나무 43 06:33:23
어느 이별에게   new 은꽃나무 24 06:33:21
시크릿 과 정화   new 해맑음3 22 03:00:31
흑백사진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47 02:02:57
구름 택시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104 01:15:17
초록 기도   new 도토리 44 01:11:20
등대   new 도토리 26 01:09:48
절실한 사랑의 기도   new 도토리 47 01:07:54
여행  file new (1) 하양 83 00:33:37
오월의 장미  file new (1) 하양 85 00:30:32
내가 없는 삶은 어떤 의미도 없다  file new (1) 하양 90 00:29:03
오늘도 잘 지내셧나요?   new 김누리야 58 21.05.05
비정한 도시에 사는 죄   new 그도세상김용.. 42 21.05.05
싸락눈   new 산과들에 34 21.05.05
서풍이 되어   new 산과들에 48 21.05.05
친정   new 산과들에 40 21.05.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