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목련 지는 밤 / 천숙녀
5 독도시인 2021.04.11 04:54:07
조회 73 댓글 0 신고

 



목련 지는 밤 / 천숙녀

이승의 티끌과 먼지 다 씻어 털어내고

차려 입은 새 흰 옷 순결마저 거추장해

속 옷을

벗어 던지리

첫날밤의 떨림으로

달빛 한 점 닿아도 별빛 한 가닥만 닿아도

터질라 터져 버릴라 눈빛 여린 어린 순정

내 가슴

순백의 꽃 한 송이

하늘 위로 솟는다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늙은이도 많이 웃어야 한다   (1) 네잎크로바 169 21.05.09
내 시詩는 -힘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71 21.05.09
자신과의 소통   해맑음3 129 21.05.09
어머니의 마음끝  file (2) 하양 384 21.05.09
어머니  file (4) 하양 385 21.05.09
산다는 것은  file (2) 하양 465 21.05.09
너의 눈동자   대장장이 140 21.05.08
완력   산과들에 107 21.05.08
비무장지대에서   산과들에 87 21.05.08
은행나무   산과들에 80 21.05.08
중국발 무서운 악마 미세먼지   미림임영석 81 21.05.08
초여름에 만나는 들꽃향기  file 미림임영석 156 21.05.08
명함 - 함민복   은꽃나무 91 21.05.08
시골 버스   은꽃나무 110 21.05.08
어버이날 - 靑山 / 손병흥   은꽃나무 103 21.05.08
♡ 마음이 풍족한 사람이 되라   (2) 청암 175 21.05.08
모르는 사람 - 김행숙   뚜르 141 21.05.08
어버이은혜 /하영순   뚜르 204 21.05.08
까마귀는 부모를 섬길 줄 아는 유일한 새   (2) 뚜르 252 21.05.08
장애로 인한 외로움   무극도율 119 21.05.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