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내맘이 당신맘
10 욱형 2021.03.04 05:08:54
조회 154 댓글 0 신고

내맘이 당신맘..

말하지 않아도 표현하지 않아도
우린 서로맘 다 알것이라 믿으며...
지내온 시간속에 약속하고
그시간들을 믿습니다..

당신맘이 내맘..
내맘이 당신맘..
그렇게 믿으면서 ..
간혹 서로 어긋난 표현에
오해와 실망도 한답니다..

어긋남에 애쓰 들려주려
보여주려 하기도 하지만..
그럴때면
난 조용히 눈을 감지요..
맘이 보이게 당신을
그려봅니다..

나에 잘못된 표현이
당신의 맘을 다치게도
할수 있다는 생각에
당신의 맘이 되어서
지난 시간들의 소중함을
느껴본답니다..

침묵의 시간이 흘려
당신 또한 내맘이 되어 줄 때면
그 믿음에 감사한 맘 뿐...

지금 이순간 우린
당신이 되어
내가 되어
서로의 맘을 그려보는
시간이 필요한것 같습니다
당신맘이 내맘이고..
내맘이 당신맘이기에..
이 침묵의 시간들은
결코 오래 가지 않을 것이라
믿습니다..

4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나 때문에 다른 사람이 행복할 때   new 무극도율 2 08:40:29
만나서 도움이 되는 사람   new 무극도율 6 08:38:25
♡ 열린 마음   new 청암 6 08:34:32
세상을 살다 보면   new 무극도율 6 08:33:17
내 가슴에 단고 싶은 당신   new 네잎크로바 13 07:21:27
애가 - 엄원태   new 뚜르 44 06:12:14
성장의 방해물, 마인드 퍽   new 뚜르 50 06:08:08
그냥 들어만 주어도   new 뚜르 59 06:08:03
내 시詩는 -그리움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22 06:05:00
창조의 공식   new 해맑음3 31 03:13:57
창문과 마음   new 도토리 32 00:37:49
감사   new 도토리 29 00:36:03
아들딸에게 주는 시   new 도토리 35 00:34:16
내 엄마가 보고 싶다  file new (1) 하양 57 00:17:36
사랑의 노래  file new (2) 하양 55 00:16:21
내 마음속 그 까페는  file new (1) 하양 53 00:14:49
우리였으면 좋겠습니다/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45 21.05.09
꽃봉오리의 사연   new 은꽃나무 78 21.05.09
청보리 스치는 소리가 들려올 때   new 은꽃나무 77 21.05.09
눈뜬 장님​   new 은꽃나무 71 21.05.0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