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 예쁜 엄마
24 청암 2021.03.02 10:11:32
조회 218 댓글 4 신고

 

 

 

예 쁜 엄 마

 

 

 

 

 

 

젊은 시절 어머니는 자태 고운 귀부인이셨습니다.

뽀얀 피부에 파란 치마저고리를 입은 어머니의 모습은

정말로 아름다웠습니다.

 

 

어머니가 발걸음을 옮길 때마다 치마 저고리에선

단아하고 은은한 향기가 풍겨 나왔습니다.

 

 

어머니가 학교에 오시던 날 반 아이들은 눈을 반짝이며

"누구 엄마니? 와! 너무 예쁜다"

 

 

소곤거리다 우리 어머니라는 것을 알고는

"엄마랑 하나도 안 닮았네?"

하며 어머니와 나를 번갈아 쳐다보았습니다.

 

 

그럴 때면 내가 못 생겼다는 소리로 들려

몹시 속상하곤 하였습니다.

 

 

그러나 주름으로 가득한 어머니의 얼굴을 보며

싫은 소리를 매일 들여도 좋으니

그 세월로 다시 돌아가고 싶습니다.

 

 

-글/송도순 지음-

 

 

 

  

 

 

 

 

  

 

4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인생이라는 것은   new 은꽃나무 16 17:15:28
자기 자신을 바꿀 수 없는 것  file new 은꽃나무 15 17:15:27
웃는 기와   new 은꽃나무 12 17:15:24
그리운 사람이 있다는 것은   new (2) 예향도지현 76 11:21:17
밤꽃 피는 봄날 밤에는   new 대장장이 74 09:44:55
라일락 그늘에 앉아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121 08:50:14
♡ 꽃보다 더 아름다운 것은   new (1) 청암 96 08:30:41
사계(四季)   new 도토리 68 07:44:16
개미의 노래   new 도토리 48 07:42:47
사랑의 꽃 한 송이   new 도토리 87 07:41:38
마지막 남은 말   new (1) 대장장이 84 07:35:48
내 시詩는 -독도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27 07:17:59
사랑의 눈으로 마음을 열면   new 네잎크로바 70 07:15:36
내 인생의 절대자   new 해맑음3 66 02:44:46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음의지도   new 그도세상김용.. 108 01:12:21
눈을 감으면/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85 00:54:29
아름다운 마음   new 그도세상김용.. 95 00:42:22
최소한의 행복  file new (4) 하양 174 00:35:21
완전한 사랑  file new (2) 하양 129 00:33:50
그냥 작고 소박한  file new (2) 하양 149 00:31:4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