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외손자를 위한 동시 2편
28 무극도율 2021.01.19 08:08:05
조회 85 댓글 0 신고

 

외손자를 위한 동시 2편('사회적 사랑의 거리' 운동 9)

요즈음 고도원의 아침편지에서
독자들의 감명깊은 글을 읽으며 코로나19로
지치고 힘든 마음에 많은 위안을 받고 있습니다.

우리 집에는 개나리처럼 앙증맞은
외손자 둘(6살, 5살)이 함께 살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린이집을 못 가 거의 하루 종일
같이 지내고 있지요. 어느 날 보강천에 갔는데
어린이집에 가고 싶다 하여 외손자들과 걸어서
가보았답니다. 그런데 친구들은 보이지 않고
어린이집 건물만 덩그러니 있어 안쓰러운
아이들 마음을 동시로 써보았습니다.

〈친구야 친구야 〉

하부지와 보강천 갔다
어린이집이 가고 싶었어요

친구들은 못 보고
어린이집만 보았어요

개나리처럼 노랗게 웃는
친구가 더 보고 싶고

하르르하르르 벚꽃이 피어있어
친구와 신나게 놀고 싶어요

〈사이좋게 놀자〉

외손자 둘이
잘 놀다가 다툰다

"사이좋게 놀자"
동생의 말 한마디에
일렁이던 호수가
잔잔해진다

* 아이들의 모습을 보고
어른인 제가 부끄러웠습니다.
그래서 동시로 써 보았습니다.
충북 증평에서 권오중 올림 
3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장애로 인한 외로움   new 무극도율 2 07:35:13
'천년손이'라는 이름   new 무극도율 3 07:33:44
물고기의 부성애   new 무극도율 1 07:30:26
어버이 날 ~~~~~~   new 네잎크로바 19 06:05:33
내 시詩는 -아무도 모르지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19 04:19:27
잠재의식의 정화능력   new 해맑음3 12 04:13:30
당신이 하늘이십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8 02:30:26
어머니의 사랑  file new (1) 하양 51 00:50:58
숲에게  file new (1) 하양 24 00:50:54
희망을 찾아서  file new (1) 하양 32 00:50:50
최수월시모음 61편/그도세상   new 그도세상김용.. 14 00:28:49
엄마   new 도토리 25 00:28:20
카네이션   new 도토리 25 00:26:16
엄마   new 도토리 28 00:24:04
최수월시모음 65편/그도세상   new 그도세상김용.. 8 00:13:11
낮인가요? 밤인가요?  file new 미림임영석 123 21.05.07
장미꽃 한다발  file new 은꽃나무 102 21.05.07
미움이 비처럼 쏟아질때  file new 은꽃나무 123 21.05.07
까닭 없이도 끄떡없이 산다   new 은꽃나무 130 21.05.07
깊은 계절에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50 21.05.0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