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전철계단 손잡이
8 러브홀릭 2005.01.14 11:16:25
조회 518 댓글 4 신고
전철계단 손잡이

그날은 정말 추웠다.
어찌나 추워는지 역에서 전철을 기다리며 서 있는데
손발에 감각이 있는지 없는지조차 모를 지경이었다.
빨리 전철이 안오나 하고 종종걸음을 치며 기다리고 있는데
다섯 살 정도 되어 보이는 남자아이와 다리가 불편한 할아버지 한 분이 계단 손잡이를 잡고서
힘겹게 계단을 오르고 있는 모습이 보였다.
별 생각 없이 내려다 보고 있는데 앞장 서서 올라오는 그 아이가
할아버지가 잡을 계단 손잡이를 열심히 손으로 문지르고 있는 것이 눈이 띄었다.
처음에는 나는 그 아이가 또래의 아이들이 그러하듯 장난을 치는 줄 알았다.
그런데 한참 바라보니 장난치고는 아이의 표정과 몸짓이 너무 진지했다.
그래서 찬찬히 그 아이의 행동을 살펴보니 아이는 할아버지가 잡을 계단 손잡이를
자신의 체온으로 녹이고 있었다.
순간 나는 말문이 막히고 가슴이 벅차 올라 아무 생각도 할 수 없었다.

- <눈물이 나올 만큼 좋은 이야기> -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