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봄볕, 그 따뜻함 하나로
1 박재원 2004.04.20 09:22:30
조회 1,411 댓글 5 신고
밤이란 빛이 사라졌음이 아닙니다.
빛을 뒤로하고 등졌기 때문입니다.
동굴이란 빛이 닿지 못하는 곳이 아닙니다.
빛이 막혔기 때문입니다.

겨울은 빛이 약해 추운 것이 아닙니다.
빛을 받는 시간이 적기 때문입니다.
빛을 등지거나
빛이 막히거나 빛을 적게 받으면
우리는 춥고 어두운 삶을 살게 됩니다.

봄볕, 그 따뜻함 하나로
세상의 모든 생명이 움트고 피어나
힘차게 자랍니다.
밝음 그 하나로 모든 것이 보이고 느껴지고
또 움직이게 됩니다.

내 삶의 빛이
무엇인지는 누구나 잘 알고 있습니다.
내 마음은 늘 그것을 기다리고
그것과 함께 있고 싶어 합니다.

나를 밝게 하고 자유롭게 하는 것,
나를 따뜻하게 하고 아름답게 하는 것,
그것은 사랑입니다.
내 마음에 사랑이 들어와야 나의 봄은 시작됩니다.


- <좋은생각> -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