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라던 바다' 윤종신, 못하는 게 없는 든든한 총지배인..멤버들 사랑 받는 이유 있었네
나부앙 2021.09.10 14:33:06
조회 201 댓글 0 신고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472490

 

가수 윤종신이 뛰어난 음악적 역량과 리더십으로 '바라던 바다'를 이끌어가고 있다.

오는 14일 마지막 회를 앞둔 JTBC 예능 프로그램 '바라던 바다'는 멤버들이 함께 부르는 주제곡 무대가 예고되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바라던 바다' 주제곡은 윤종신과 멜로망스 정동환이 작곡하고 김고은, 이지아, 이동욱, 샤이니 온유, AKMU 이수현이 작사에 참여했다. 촬영하면서 느꼈던 바다의 소중함을 이야기한다.

 

특히 윤종신은 그동안 '바라던 바다'에서 주제곡을 만드는 모습을 보여주며 완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윤종신은 기타 연주와 함께 허밍만을 들려줬음에도 단숨에 멤버들과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음악 작업에 몰두하는 그의 눈빛은 프로페셔널한 면모가 돋보이며 레전드의 명성을 실감케 했다.

이에 힘입어 '바라던 바다' 주제곡은 지난 5일 진행된 'UN청소년환경총회' 폐회식의 공식 주제곡으로 선정되며 선한 영향력을 발휘했다.

윤종신은 '바라던 바다'를 통해 자신이 만든 히트곡 '거리에서' '내일 할 일' 'Annie' 등의 라이브도 들려주며 큰 감동을 선사했다. 바다 배경과 어우러지는 그의 보이스는 다시 한번 명곡의 힘을 보여줬다.

 

'바라던 바다'의 맏형이자 총지배인으로 활약하고 있는 윤종신은 남다른 리더쉽으로도 주목을 받고 있다. 그는 바라던 BAR(바)의 영업도 진두지휘하는 것은 물론 매 공연을 순조롭게 진행해왔다.

윤종신은 다함께 라이브 무대를 꾸밀 때도 멤버들에게 맞춰주며 아름다운 하모니를 만들어냈다. 또 '종토그래퍼'를 자처한 그는 멤버들의 사진을 찍어주는가하면, 똠양라면 등을 끓여주는 등 다정한 면모를 드러냈다.

이처럼 윤종신은 독보적인 음악성과 센스 넘치는 입담, 따뜻한 포용력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각인시키고 있다. 그의 활약은 프로그램의 정체성을 더욱 뚜렷하게 나타내고 있는 가운데 '바라던 바다'는 오는 14일 오후 9시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바라던 바다' 윤종신, 못하는 게 없는 든든한 총지배인..멤버들 사랑 받는..   나부앙 201 21.09.10
인간실격 전도연 대사에 울컥했어요  file 우리행복만땅 264 21.09.09
탑독 서궁에서 솔로가수로 돌아온 박현호~   룰루랄라냥냥 70 21.09.08
팬들이 공식 유닛으로 나왔으면 한다는 이달소 조합   헤리슨김 59 21.09.06
액션물 한편 뚝딱인 이달소 뮤비   헤리슨김 77 21.09.03
스포일러에 스포일러를 더해보았다.gif   헤리슨김 108 21.08.30
송지효, "김종국과 사귄 적 있어" 쿨 인정→김종국, 윤은혜 소환에 "그만해..   뚜르 337 21.08.30
소이현, 생일에 받은 초고가 명품백? "♥인교진, 2배로 사랑해"   뚜르 215 21.08.30
연봉 237억 김병현, 직원 5명 햄버거 가게 사장 됐다 "빚 갚기 위해"(당나..   뚜르 666 21.08.30
삼성신혼가전 제품 모델   예쁜연희 2,059 21.08.29
팬들의 추리력을 예상 못하면 생기는 일(Feat.NCT)   헤리슨김 117 21.08.27
SM사옥 2층정도는 올렸을 듯한 작곡가   헤리슨김 136 21.08.19
복면가왕 출연한 국힙원탑의 친형   나부앙 241 21.08.10
홍지윤,  file 큰녀석 291 21.07.31
방법 재차의  file (1) 큰녀석 156 21.07.31
전소민, 비하인드 컷도 A컷  file 큰녀석 368 21.07.31
아스트로, '아스트로 세상' 으로 예능미 발산   산과들에 112 21.07.30
'나혼자 산다' 박재정, 친동생에 다정한 형...돈독한 우애   산과들에 114 21.07.30
이상우, 운전 중 우연히 김소연 만났다..."같이 있네"   산과들에 132 21.07.30
‘엠카’ JUST B(저스트비), 데뷔 한 달만에 1위 후보 등극   나부앙 160 21.07.2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