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7월2일-비 오는 저녁 당신과의 추억을…
17 사교계 여우 2022.07.02 03:20:17
조회 76 댓글 0 신고
7월2일-비 오는 저녁 당신과의 추억을…
 
 
 
 
 
ugc.jpg
ugcCABFJYXS.jpg


비가 내렸고,
 
 
ugcCACAST92.jpg
ugcCAZEBHN9.jpg

 
한옥을 개조한 양식당에서 와인을 마셨다.
 
 
 
 
 
 
ugcCAQ65MAY.jpgugcCA6X45DP.jpg
 
잔을 따라 미끄러지는 레드 와인이
 
 
 ugcCARLZ6U7.jpg
 
마치 빗물 같았다.
 
 
 
 
ugcCAGV7D1C.jpg
 
누군가가 와인을
 ‘신(神)의 물방울’이라 불렀던 건
 
 
ugcCACJIARK.jpg
ugcCA562SXK.jpg
 
와인이 자연을 머금고 있기 때문 아닐까.
 
 
 
 
 
ugcCAZZ802D.jpg
 
포도밭에 내리쬐는 햇살,
 
 
ugcCA04H22M.jpg
ugcCASF12LM.jpg
 
오랜 세월의 숙성,
 
 
ugcCAHX8LQG.jpg

 
‘안단테(느리게)’ 속도로 흐르는 여운….
 
 
 
 
ugcCAF85UTF.jpg
 
한국 사람이라면 비오는날 당연
 
 
ql25.jpgugcCARRBL9V.jpg
 
걸쭉한 막걸리와 노릇노릇 부쳐내
 
 
 
q3.jpgql1.jpg
 
손으로 죽죽 찢어먹는 부침개가 떠오르기 마련.
 
 
 
 
 
 
ugcCAL30FIH.jpgugc1.jpg
 
하지만 오늘만큼은 고즈넉하게 비 오는 저녁
당신과의 추억을 홀짝여보자.
 
 
ql2.jpg
 
모두들 분위기있는 하루 되시길.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8월8일-“징허니 찐다….”   new 사교계 여우 2 22.08.08
세상 모두를 속일 순 없다   new 뚜르 39 22.08.08
8월7일-입추(立秋).   사교계 여우 32 22.08.07
아름다운 인품은 기복이 없다   뚜르 45 22.08.07
노력 무용론은 없다   뚜르 42 22.08.06
8월6일-아침저녁 가을바람 들락날락   사교계 여우 29 22.08.06
계속 살아가기   산과들에 33 22.08.05
두려움의 전환   산과들에 32 22.08.05
고독하고 의연하게   산과들에 34 22.08.05
행복은 내 안에 있다   (1) 뚜르 88 22.08.05
8월5일-뜨거운 車안 휴대전화 위험!   사교계 여우 48 22.08.05
승자와 패자   하양 14 22.08.05
한계가 없는 잠재력   하양 15 22.08.05
꿈을 꿀 수 있다면   하양 12 22.08.05
나 자신과 친구가 되자   (1) 뚜르 50 22.08.04
8월4일-정신적 이열치열 피서법   사교계 여우 54 22.08.04
운명은 스스로 개척하는 것   뚜르 39 22.08.03
내려놓으면 비로소 보인다   뚜르 52 22.08.02
8월1일- 우산 든 英신사? 이젠 한국신사   사교계 여우 40 22.08.01
변화를 극복하면 삶에 안정이 온다   뚜르 61 22.08.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