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26일-참을 수 없는 부침개 유혹
사교계 여우 2022.05.26 02:21:26
조회 68 댓글 0 신고
5월26일-참을 수 없는 부침개 유혹

 




ugcCA02DCYO.jpg

비 오는 날
 
 
 
ugcCAPXQ3GA.jpg
ugcCA2UQK2V.jpg
 
유독 부침개가 먹고 싶은 이유는?
 
 
 
 
 
ugcCAUKRGKS.jpg
 
저기압에 낮아진 혈당치를
 
 
ugcCAL7GFMS.jpg
ugcCAES0QWU.jpg
 
밀가루가 높여주기 때문에
 
 
 
 
ugcCANO8UX0.jpg
ugcCAC88IS1.jpg
 
몸이 자연스레 부침개를 원한다는 것.
 
 
 
 
 
 
 
 
ugcCALD763Z.jpg
 
또 기온이 떨어져
 열량이 높은 음식을 찾게 되는 것도 한 원인.
 
 
ugcCA4M5VP6.jpg
 
땅 위에 빗방울 떨어지는 소리가
부침개 굽는 지글거리는 소리와 비슷하기 때문이라는
분석도 있다.
 
 
 
ugcCABKO31I.jpgugcCA1R367W.jpgugcCAU22H1B.jpg
 
이유야 어쨌든 고소한 부침개 먹을 핑계로
 
 
ugcCAGDM0JB.jpg
 
후두둑 비나 한바탕 쏟아졌으면 좋겠다.
 
 
 
 
 
 
ugcCALPEU9I.jpg
 
마른하늘 날벼락을 기다리기보다는
입으로라도 비를 느껴보자.
 
 
 
 
 
비오는날의 로망인
장터 국수 한그릇 먹는 것도 좋을 듯.
 
 
ugcCA8OWE1X.jpg
 
뽀얀 면발에 따뜻한 육수를 콸콸 붓고 후루룩.
 
 
 
ugcCAMLB2WI.jpg
 
한바탕 비가 오는 것보다
훨씬 더 인생이 맛있다.
 
 
 
 
ugcCA34OI76.jpg
 
모두들 무더운 하루 되시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도전   뚜르 83 22.06.01
6월1일-달콤한 여행을 꿈꾼다면   사교계 여우 65 22.06.01
5월31일- 은하수에서 찾는 ‘삶의 이유’   사교계 여우 57 22.05.31
경건함   뚜르 68 22.05.31
5월30일- 남자들의 슈트 스타일   사교계 여우 49 22.05.30
지혜란 받는 것이 아니다   뚜르 86 22.05.30
남을 벌하려는 충동이 강한 자들 모두를 경계하라!   뚜르 87 22.05.29
5월29일- 영산강 하류 숭어잡이 한창   사교계 여우 63 22.05.29
5월28일-5월의 마음은 롤러코스터   사교계 여우 64 22.05.28
위기극복   산과들에 58 22.05.28
돈으로 살 수 없는 것   산과들에 66 22.05.28
유일무이한 나의것   산과들에 53 22.05.28
성격이란   뚜르 89 22.05.28
부탁할 때   하양 65 22.05.27
정성을 다하라!   하양 65 22.05.27
말조심   하양 75 22.05.27
인간의 성격이란   뚜르 87 22.05.27
5월27일-결혼 최대의 환상은 프러포즈   사교계 여우 72 22.05.27
문화의 가치   뚜르 84 22.05.26
5월26일-참을 수 없는 부침개 유혹   사교계 여우 68 22.05.2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