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1월23일-문틈 ‘볕뉘’에 희망 ‘꿈틀’
17 사교계 여우 2022.01.24 02:13:41
조회 52 댓글 0 신고
1월23일-문틈 ‘볕뉘’에 희망 ‘꿈틀’
 
 
 
 
 
ugcCAWMKLKX.jpg

동장군이 드디어 일시적 퇴각을 결정했다.
서울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9도.



 

ugcCAEK2WC7.jpg


여전히 춥지만 매서운 한기는 누그러진단다.
영하 10도 미만인 중부 내륙은 여전히 그 잔당이 남아 있다.




 

ugcCAES9FDF.jpg


 삼한사온이라는 한반도 날씨 사이클을 깨고
북극 한파를 몰고 온 이번 동장군.




 

ugcCAVIH4B3.jpg


자원 동원 능력이 컸던 만큼
후퇴하는 패잔병이 언제 남은 힘을 쓸지 모른다.


 시베리아 고기압도 새로운 동장군을 임명할 수 있다.





 

ugcCAJV8X7S.jpg

추운 겨울날의 한 조각 햇볕만큼 고마운 게 있을까?


 ‘볕뉘’는 문틈같이 작은 틈으로 비쳐 드는
볕 조각을 뜻하는 우리말.





 

ugcCAEQHY33.jpg


도처에 영어와 국적불명 외래어가 난무하지만
날씨 관련 단어는 고운 우리말이 많아 더욱 정겹다.




 

ugcCA4386GI.jpg


 햇귀, 햇발, 돋을볕….


 



 

ugcCAXNIW0Q.jpg


해와 관련된 예쁜 말을 가만히 되뇌어 보자.


따스한 겨울 햇볕 속에서 해바라기라도 한 듯
마음부터 따뜻해질지도 모르니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진실은 순수하기가 힘들고, 결코 단순하지 않다   new 뚜르 10 09:19:46
가장 지혜로운 마음   뚜르 29 22.05.23
진실은 사실들보다 중요하다   뚜르 33 22.05.22
5월22일-맛있는 맥주온도 철따라 달라   사교계 여우 13 22.05.22
5월21일,목요일-21일은 죽순들이 ‘떨고 있는’ 소만   사교계 여우 9 22.05.21
적나라한 진실만큼 불쾌한 노출은 드물다   뚜르 26 22.05.21
방랑하는 존재   산과들에 15 22.05.20
인생의 중심   산과들에 13 22.05.20
내 안에서 나오는 것   산과들에 13 22.05.20
약한 사람, 강한 사람   뚜르 33 22.05.20
지혜   뚜르 22 22.05.19
좋은 음식이라도   하양 11 22.05.19
웃는 모습   하양 6 22.05.19
세상에 공짜는 없다   하양 21 22.05.19
5월19일-출근길, 발걸음이 가볍나요?   사교계 여우 11 22.05.19
5월18일-그래서 특별한 비.   사교계 여우 12 22.05.19
과학과 지혜   뚜르 25 22.05.18
인간을 자유롭게 하는 것   뚜르 28 22.05.17
5월16일-“사람을 사랑하고 싶은 달, 5월”   사교계 여우 27 22.05.16
진실의 공급과 수요   뚜르 25 22.05.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