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12월3일-가족의 미소가 내복.
16 사교계 여우 2021.12.04 01:57:16
조회 34 댓글 0 신고

12월3일-가족의 미소가 내복.

 


 
 

 

ugcCADWDJSP.jpg

ugcCAD7G1FW.jpg

ugcCAKKT5RY.jpg

ugcCAN6E0YV.jpg

ugcCAMJLPOM.jpg


변변찮던 시절 부모님은

매서운 겨울 칼바람을 내복 한 벌로 버티셨다.




 

 

ugcCAMU65Z3.jpg

ugcCABRTY0Q.jpg

ugcCAB09U1K.jpg

ugcCA51YYZT.jpg


첫 월급으로 사 드린 내복,

겨우내 자랑하며 대견스러워하셨다.




 

ugcCA42CSGK.jpgugcCARL5QH8.jpg


지금 내복이야 없어도 그만이지만




 

ugcCAA9OTYZ.jpg

ugcCA9J15RH.jpg

ugcCAM8YWJO.jpg


축 처진 자식 놈 어깨 안쓰럽기만 한

겨울이다.





 

ugcCAN0JY8P.jpg

ugcCAIZOBYQ.jpg

ugcCA1BVOCB.jpg


젊은 사람들 좋은 일자리 좀

많이 만들어 주면 어디가 덧나는가?



 

ugcCA9GPN20.jpg
ugcCAY36036.jpg


어머니 아버지라는 이름을 가진 이들 모두가




 

 


ugcCALCIF27.jpg

ugcCAOS00PV.jpg

ugcCAKY81GT.jpg


온 동네 자식놈이 사준 내복 자랑하며


 

ㅇㅈㄹㄷㄹ.jpg
ugcCABCWAFM.jpg

ugcCA97HO6J.jpg


든든하게 이 겨울 나길 바랄뿐이다.





 

 

ugcCAL2GIG6.jpg

ugcCAH0AWBS.jpg

ugcCAII798H.jpg


당신의 날씨는 오늘 어떤 표정인가?





 

ugcCAMHO7JU.jpg

ugcCANH4ZKC.jpg

ugcCAMNDFEC.jpg


맑고 흐리고 춥고 바람이 불고….





 

ugcCA0YXBCK.jpgugcCANHWTKJ.jpg


이런 것만은 아닐것이다.





 

ugcCAA1W7IN.jpgugcCAKD907J.jpgugcCAS572BH.jpg


아무리 추워도

아빠를 배웅하는 아이의 따뜻한 미소가 있다면


체감온도는 훨씬 높아진다.



 


 

ugcCAWFNUTQ.jpg

ugcCAGZ4L9X.jpg 

아내의 포옹까지 있다면


 

ugcCAWXTTUX.jpg


내복이라도 입은 듯 훈훈해지는법.





 

ugcCA3H9MU3.jpg

ugcCAG3BKW2.jpg


누군가가 있다면

마음의 온도계는 몇 도쯤 쉽게 올라가게 한다.



 

 

ugcCASE0B6X.jpg


싱글?


 

ugcCAIY7MOA.jpg

ugcCACX7NKT.jpg


따뜻하게 입고 반쪽을 찾아

눈을 크게 뜨고 다닐 것!!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무지   new 뚜르 11 08:42:05
꿈을 실현하려면   new 하양 9 22.01.24
꾸준한 사고의 중요성   new 하양 9 22.01.24
반복의 중요성   new 하양 12 22.01.24
행동은 말보다 더 새빨간 거짓말을 한다   뚜르 24 22.01.24
1월23일-문틈 ‘볕뉘’에 희망 ‘꿈틀’   사교계 여우 23 22.01.24
1월23일-문틈 ‘볕뉘’에 희망 ‘꿈틀’   사교계 여우 14 22.01.24
교육은 양날의 칼과 같다   뚜르 36 22.01.23
1월22일-2주 뒤면 立春   사교계 여우 40 22.01.22
강력한 이유는 강력한 행동을 낳는다   뚜르 52 22.01.22
1월21일-겨울을 매듭짓는 날   사교계 여우 44 22.01.21
당혹스러운 태어남   뚜르 54 22.01.21
1월20일-꿈이 있는 사람은   사교계 여우 33 22.01.20
리듬을 잃지 않는 사람은 끝까지 갈 수 있다   산과들에 24 22.01.20
고요에 닿기 위해 몸부림치며 산다   산과들에 19 22.01.20
친절 총량의 법칙   산과들에 22 22.01.20
우리는 영원불멸하다는 것을 느끼고 안다   뚜르 29 22.01.20
우리의 미래를 위해   뚜르 44 22.01.19
1월19일-아무런 자극 없는 건조한 생활   사교계 여우 38 22.01.19
1월18일-가라앉은 거리 적시는 음악   사교계 여우 31 22.01.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