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미랑] 항암치료 중 빠진 머리카락, '영구적 탈모' 아냐
100 뚜르 2022.05.08 13:08:35
조회 53 댓글 0 신고
<전연홍의 아름다운 삶>​
​✔ 암 관련 소식이 쏟아집니다!
번거로운 가입 없이, 메일함·카톡으로 배달되는 다양한 정보를 받아보세요!
https://health.chosun.com/amirang/amirang.jsp?ref=page
↑주소를 복사해 들어오시거나, 검색창에 '아미랑'을 검색하세요

저는 향장생물공학 박사로, 국제뷰티크리에이티브협회장을 맡고 있고 경희의료원 후마니타스암병원 뷰티클리닉센터에서 암환자 분들의 미용 고민을 덜어드리고 있습니다. 앞으로 ‘아미랑’ 칼럼을 통해, 암 치료 중 겪는 크고 작은 문제들을 해결해나가는 방법을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오늘 첫 순서로, 많이들 고민하시는 탈모에 대한 얘기 들려드리겠습니다.

뷰티클리닉센터를 찾는 환자분들은 대개 탈모를 겪고 계십니다. 항암제 부작용으로 모낭세포가 파괴되면서 머리카락이 빠지기 때문입니다. 쭈뼛쭈뼛 어색하게 모자를 벗어 제게 보여주시곤 하는데, 그때마다 머리카락이 한 움큼씩 떨어지는 모습에 안타까운 마음이 들기도 합니다. 하지만 그 안타까움은 잠시뿐입니다. 머리카락이 다시 자란다는 걸 알기 때문이지요.

제가 “항암치료가 끝나면 머리카락은 곧 다시 자랍니다. 영구 탈모가 아니니 염려마세요”라고 말할 때마다 환자분들은 환하게 웃으십니다. 저를 찾아오기 전까지 영구적 탈모일 까봐 걱정하셨을 마음을 생각하면 또다시 안타깝습니다. 많은 분들이 이 글을 읽고, 항암치료로 인해 생긴 탈모를 너무 심각하게만 받아들이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다만, 새로 자라는 머리카락은 이전보다 살짝 가늘 수는 있습니다. 곱슬머리가 아니었던 사람이 곱슬머리를 얻게 될 수도 있고요.

항암치료 중 경험하는 탈모에 대한 정보 부족으로 심리적인 스트레스를 호소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머리카락은 항암제 투여 후 1~2일부터 빠지기 시작해 두 달이 됐을 때 가장 심해지면서 완전 탈모로 이어집니다. 처음에는 빗질하거나 머리를 감을 때 머리카락이 조금씩 빠지는 것을 경험을 하고, 머리카락 외에 다른 부위의 체모도 빠집니다. 하지만 이런 탈모 현상은 대부분 일시적입니다. 항암치료가 끝나면 약 한두 달 후부터 머리카락은 다시 자랍니다.

헬스조선DB

보통 머리카락이 다시 다 자랄 때까지 가발, 모자, 스카프 등으로 머리를 가리는데요. 보통 1~2년 착용합니다. 그 중 가장 많이 궁금해 하시는 게 가발 선택법입니다. 가발을 선택할 때 고려해야 할 것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두피에 자극이 없어야 합니다. 시중에 나와 있는 가발은 패션용으로, 가발 안쪽에 클립이 부착돼 있습니다. 모발이 없는 두피에 클립이 닿으면 두피가 손상되고, 지지대가 없어서 잘 벗겨질 수도 있습니다. 패션용 가발은 암환자에게 적절하지 않습니다.

둘째, 가발망이 필요 없는 것을 골라야 합니다. 항암치료 중에는 온몸이 잘 붓기 때문에, 가발망을 쓰면 두피가 눌려서 불편합니다.

셋째, 가발 안쪽에 실리콘 처리가 된 것을 선택하면 좋습니다. 실리콘은 살에 닿아도 자극이 적고, 지지대 역할까지 해줍니다.

넷째, 고가의 맞춤 가발은 필수가 아닙니다. 인모와 인조모 중 고심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인조모는 인모에 비해 다소 부자연스럽긴 하지만, 실로 만들어지기 때문에 인모보다 표백처리를 덜 한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오랜 기간 착용하는 게 아니기 때문에, 부담 없이 가볍게 쓸 수 있는 가발을 선택하는 게 스트레스를 덜 받는 방법일 수 있습니다.

다섯째, 긴 머리스타일의 가발은 자칫 어딘가에 걸려 잘 벗겨질 수 있습니다. 대신 귀밑머리가 있는 스타일을 선택하면 자연스러운 연출이 가능합니다.

가발은 착용 시기도 중요합니다. 외모 변화로 인한 심리적·사회적 스트레스는 우울증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연구를 통해 가발 착용 시기에 따라 사회복귀에 대한 의지가 달라진다는 것을 알 수 있었는데요. 탈모를 겪는 암환자 분들, 혼자서 끙끙 앓지 마세요. 모발 정리를 위해 집에서 직접 바리캉을 사용하는 분들이 있는데, 이때도 조심해야 합니다. 면역력이 떨어진 상태에서 생긴 작은 상처들이 염증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주치의와 상의하시고, 전문가와 의논하세요. 그리고 가발이든 모자나 스카프든 외모 변화를 보완해줄만한 자신만의 방법을 찾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패션용 가발과 환자용 가발은 차별화돼야 할 것입니다. 가발에 대한 인식 변화와 함께, 환자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방안으로 가발과 관련된 정책적 지원이 수반되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Copyrights 헬스조선 & HEALTH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원문기사 보기 : https://news.v.daum.net/v/20220504082015329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2022 상반기 히트상품] 모발 지켜주는 '크림 버블' 셀프 염모제   new 뚜르 30 22.07.01
탈모 많은 여름철…머리 관리법, 모발에 좋은 식품 5   뚜르 33 22.06.30
아이돌 참 쉽죠? 헤어핀 하나면 여돌 재질 쌉가능   뚜르 39 22.06.29
청소년도 예외 없다, 청소년 탈모 원인   뚜르 36 22.06.28
여름철 깊어지는 두피 고민 솔루션, 아베다 인바티 어드밴스드   산과들에 18 22.06.27
브리티시엠, 스칼프 앰플 '리젠올 에너지 부수터' 리뉴얼 출시!   산과들에 8 22.06.27
김우빈, 조 말론 런던과 함께한 여름 화보 공개...'여름 향 가득'   산과들에 15 22.06.27
민니·조이·노제·리사 이 중에 앞머리 누가 제일 잘 어울려?   뚜르 47 22.06.27
청량해! #오렌지 헤어   뚜르 48 22.06.26
여름을 위하여! 최신 버전 헤어핀 스타일   뚜르 49 22.06.25
여름에 모발 이식하면 좋은 점은?   뚜르 46 22.06.24
셀프 염색약 추천, 로레알파리 엑셀랑스 파리지앵 시크 샌드베이지  file 사르나이 40 22.06.23
웨이크메이크 마치리얼 젤 네일 완벽밀착 핏 09 모던 체크 블루  file 사르나이 16 22.06.23
'6월 제철' 참외, 탈모 예방한다고?   뚜르 49 22.06.23
요즘 가장 '힙'한 헤어스타일이 궁금해? '슬릭번' AKA 까치머리!   뚜르 72 22.06.22
제니, 현아, (아이들) 미연 헤어의 공통점은?   뚜르 52 22.06.21
남성 호르몬으로 생기는 탈모, 어떻게 개선할까?   뚜르 49 22.06.20
코코미카 주형 실장 "퍼스널 컬러 진단 후 염색 추천, 피부 톤 환해 보이며..   뚜르 42 22.06.19
피부과 의사들이 추천하는 건조하고 가려운 피부 진정법 10   뚜르 57 22.06.19
여름맞이 헤어 스타일? 셀럽처럼 시원하게 싹둑!   뚜르 56 22.06.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